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섬과 섬길의 남파랑길 걷기’.
 ‘섬과 섬길의 남파랑길 걷기’.
ⓒ 거제시청

관련사진보기

 
경남 거제의 '섬과 섬길의 남파랑길'을 걷는 행사가 열린다.

거제시는 11월 16일 '코리아 둘레길'의 남해안 노선인 남파랑길 거제 대표 구간을 걷는 행사를 벌인다.

이번 행사는 지난 5월 문화체육관광부의 '코리아 둘레길 프로그램 활성화 사업'에 선정되어 남파랑길 거제 구간 개발과 섬․섬길 걷기 기반 조성을 위해 열린다.

거제시는 11월 13일까지 개인과 단체의 참가 신청을 시청 홈페이지를 통해 받는다. 참가비는 무료이고, 각 구간별 선착순으로 접수하며, 구간별 이동시에는 버스가 왕복 운행한다.

참가자들은 이날 주행사장인 옥포항 수변공원에 모여 개막식을 열고, 사전 접수한 각 구간으로 이동한다. 참가자들은 △충무공 이순신 만나는 길, △양지암등대길, △지세포 해안길, △구조라 샛바람소리길, △망봉산 둘레길을 걷는다.

코리아둘레길은 우리나라 외곽 4500km를 연결하는 걷기여행길로 해파랑길(동해안 구간), 남파랑길(남해안 구간), DMZ 평화의길, 서해안길(서해안 구간)로 이루어져 있다.

남파랑길은 부산에서 해남에 이르는 남해안 90개 구간으로 1463km에 달하는 국내 최장 탐방로다. 거제는 12개 구간 173.5km가 해당된다.

거제시는 섬․섬길과 남파랑길 거제구간의 활성화를 위해 코리아둘레길 이용자 안내센터 신축과 각종 안내판 설치를 연내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섬과 섬길의 남파랑길 걷기’.
 ‘섬과 섬길의 남파랑길 걷기’.
ⓒ 거제시청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