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7일 오후 서울 송파구 문정동 로데오거리에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송파구청에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27일 오후 서울 송파구 문정동 로데오거리에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송파구청에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 이희훈

관련사진보기

 
코로나19 확진환자가 가장 많이 발생한 곳은 대구 지역이고, 가장 적은 곳은 세종과 전남이었다. 신천지 대구교회가 위치한 대구 지역이 무려 1017명으로 전체 확진환자의 3분의 2 가량을 차지했고 세종-전남은 각각 1명씩 확진환자가 발생했다. 27일 오전 9시 현재,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은 총 확진자 중 731명으로 45.8%였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본부장 정은경)는 27일 오전 9시 현재, 전일 오전 9시 대비 449명이 추가돼 현재까지 1595명이 확진되었으며, 이 중 1559명이 격리 중이라고 밝혔다. 또 3만5298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으며, 2만1097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사망자의 경우, 전날 동시 대비 1명이 늘었다. 74세 남성인 114번째 환자가 26일 사망했는데, 신천지 대구교회 사례다. 또 27일 75세 남성인 1443번째 환자가 사망을 했는데, 오후 4시 통계에 반영될 예정이다. 37번째, 51번째 환자는 27일 격리해제됐다.
 
 국내 확진환자 현황 (2.27일 09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국내 확진환자 현황 (2.27일 09시 기준, 1.3일 이후 누계)
ⓒ 질병관리본부

관련사진보기

 
지금까지 확진된 1595명의 환자 중 지역별로는 대구가 1017명으로 가장 많았다. 이중 절반이 넘는 622명이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이다. 다음으로 환자가 많은 곳은 경북이다. 321명이 확진됐다. 이중 111명이 청도 대남병원 관련이고, 62명이 신천지 대구교회 관련이다. 부산 58명, 서울과 경기 55명, 경남 36명이었다.

확진환자가 가장 적은 곳은 세종과 전남이 각각 1명, 제주 2명, 인천 3명이었다.

확진환자 연령대로 보면 20대가 가장 많았다. 총 1595명 중에 444명에 달했다. 다음으로는 50대 347명, 40대 234명, 60대 226명, 30대 193명, 70대 72명, 10대 50명, 80대 20명이었고, 0세~9세는 9명에 그쳤다.
 
 확진자 연령대
 확진자 연령대
ⓒ 질병관리본부

관련사진보기

 
정은경 본부장은 "서울 지역에서는 은평성모병원 사례를 중심으로 조사가 진행 중"이라며 "현재까지 11명의 확진환자가 발생하였으며, 확진자와 접촉력이 있었던 환자 및 직원 등은 현재 격리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11명 중 4명은 환자의 보호자이며, 퇴원환자 2명, 입원환자 2명, 간병인‧요양보호사‧이송요원 각 1명이다.

부산 지역에서는 오전 9시까지 58명이 확인됐는데, 동래구 소재 온천교회 관련 사례가 29명이다.
 
 확진 환자 현황 (2.27일 09시 기준, 1,595명)
 확진 환자 현황 (2.27일 09시 기준, 1,595명)
ⓒ 질병관리본부

관련사진보기

 
정 본부장은 "경북 지역에서는 칠곡군 소재 밀알 사랑의 집(총 69명의 입소자 중 23명 확진, 전일 대비 1명 증가), 예천 극락마을(거주자 및 종사자 총 88명 중 종사자 2명 확진), 다람 노인요양 공동생활가정(종사자 및 입소자 11명 중 종사자 1명 확진) 등 각종 시설을 중심으로 발생하고 있어, 이러한 복지·생활시설 등을 중심으로 모니터링 등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정 본부장에 따르면 현재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의 발생은 2월 16일 경에 노출된 감염자가 잠복기를 지나 증상 발현이 되고 이들이 검사를 거쳐 순차적으로 확인되는 양상이다.

정 본부장은 "해당 지역에서는 지난 주부터 강화된 방역조치에 따라 자가격리를 철저히 이행하는 것이 추가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매우 중요하다"면서 손씻기와 기침예절 준수 등을 권고했다.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