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WHO,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감사장 보내"  WHO는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 개원과 관련해 "정신질환자의 인권증진을 위한 의미 있는 일"이라며 감사장을 보냈다. 사진은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 전경.
▲ "WHO,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감사장 보내"  WHO는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 개원과 관련해 "정신질환자의 인권증진을 위한 의미 있는 일"이라며 감사장을 보냈다. 사진은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 전경.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세계보건기구(WHO)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경기도에 따르면, 지난 6월 11일 WHO는 세계보건기구 정책, 법 그리고 인권 분과 총책임자인 미셀펑크 박사 명의로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 개원에 대해 "정신질환자의 인권증진을 위한 의미 있는 일"이라며 감사장을 보냈다.

감사장에서 미셀펑크 박사는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의 정신건강위기대응센터는 정신보건 분야를 인권기반으로 획기적으로 변화시킨 의미 있는 첫 걸음"이라고 평가한 후 "(정신질환자의) 회복과 인권을 향한 국제적 협력이 미래에도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처럼 지자체 차원에서 운영하는 사업에 대해 WHO에서 감사 서한을 보낸 것은 매우 이례적으로 평가된다. 이는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의 시도가 세계보건기구에서 추구하는 국제적 정신건강증진 방향과 부합한다는 평가를 받았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해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인권에 기반한 경기도형 정신건강시스템이 국제적인 모범적인 정책으로 자리 잡아 전 인류의 정신건강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면서 "이번 감사장이 국제적 협력을 이어 나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앞서 경기도는 정신질환자에 대한 공공의료를 강화하기 위해 민간에 위탁해 운영했던 옛 경기도립정신병원의 운영 주체를 경기도의료원으로, 이름도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으로 바꾸고 지난 11일부터 진료를 시작했다.
 
"WHO,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감사장 보내"  지자체 차원에서 운영하는 사업에 대해 WHO에서 감사 서한을 보낸 것은 매우 이례적으로 평가된다. 사진은 WHO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보낸 감사장 원본.
▲ "WHO,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감사장 보내"  지자체 차원에서 운영하는 사업에 대해 WHO에서 감사 서한을 보낸 것은 매우 이례적으로 평가된다. 사진은 WHO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에게 보낸 감사장 원본.
ⓒ 경기도

관련사진보기

'새로운경기도립정신병원'은 용인시 기흥구에 위치한 (구)서울시립정신병원 건물을 임차해 리모델링한 시설이다. 지하 1층, 지상 5층 규모 건물에 50개의 병상을 갖추고 있으며 정신과 의사 5명·가정의학과 의사 1명 등 6명의 의사와 간호사, 약사 등 총 53명 정원 규모이다.

특히, 지역사회 정신건강 관리의 중심으로 '정신건강 위기대응센터' 역할을 하게 된다. '정신건강위기대응센터'는 국내에 처음 도입되는 개념으로 급성 정신질환으로 위기에 처한 심리·사회적 약자들에 대한 집중 단기 치료 후 사회 복귀를 지원하는 서비스다.

'새로운경기도립정신병원' 개원과 관련해 경기도 관계자는 "새로운 경기도립정신병원은 24시간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가 상주하며 중증정신질환자의 응급·행정입원이 가능한 대응체계를 구축해 치료 사각지대를 최대한 없앴다"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다수 정신병원에서 관행적으로 진행했던 격리, 강박 등의 처치 대신 인권을 존중하는 입원치료를 시행하며, 조속한 지역사회 복귀를 돕는 회복지원 프로그램도 병행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코로나19 위기대응을 위해 전국 최초로 정신질환자에 특화된 '정신건강위기대응-코로나19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로컬라이프(www.locallife.news) 와 세무뉴스(www.taxnews.kr)에도 실립니다.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