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대전에서 다시 송골매를 목격하다?!

대전환경운동연합이 전하는 새 이야기

등록 2022.02.18 15:05수정 2022.02.18 15:11
0
원고료로 응원
 
송골매라는 이름이 더 익숙한 매는 천연기념물 323-7호이며 멸종위기종 1급으로 지정되어 법적보호를 받고 있습니다. 국제자연보존연맹(IUCN)에서 지정한 RED DATA BOOK에 멸종위기종 1등급으로 기록되어 보호되고 있는 국제보호 종이기도 합니다. 매는 생태계에서도 매우 중요한 위치를 지닙니다. 매의 출현은 그 자체로도 높은 가치를 갖고 있다고 볼 수 있는데요. 먹이 피라미드 꼭대기에 있는 최상위 포식자로서 매의 서식 확인 자체가 생태계 건정성을 입증해주는 지표종으로서 역할을 한다고 볼수 있습니다. 

현재 대한민국의 해안가 절벽이나 무인도 등에 주로 서식하고 있기 때문에 도시에서 확인되는 것 자체가 매우 의미 있는 일입니다. 매가 대전을 서식지로 택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이 있습니다. 대규모 개발이 아닌 보전을 통해 새들이 자유롭게 지낼 수 있기를... 
#대전환경운동연합 #송골매 #매 #대전 #갑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따끈따끈한 뉴스를 쉽게, 바르게 씁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똥 수십톤 유입에 40일 썩히기... 매년 악취로 힘든 동네 똥 수십톤 유입에 40일 썩히기... 매년 악취로 힘든 동네
  2. 2 홍명보의 "저저버"... 국민 우습게 봤다 홍명보의 "저저버"... 국민 우습게 봤다
  3. 3 반도체에 들어갈 전기, 용인시민들의 흥미로운 생각 반도체에 들어갈 전기, 용인시민들의 흥미로운 생각
  4. 4 "지리산 남북으로 가로지르는 벽소령 도로? 큰일 날 일" "지리산 남북으로 가로지르는 벽소령 도로? 큰일 날 일"
  5. 5 영국 병원 응급실에서 7시간, 놀라움 그 자체였습니다 영국 병원 응급실에서 7시간, 놀라움 그 자체였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