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솔하고 성실한, 고도의 도덕성 갖춘 군수 되겠다"

[영상인터뷰] 한상기 전 태안군수

등록 2022.02.25 15:46수정 2022.02.25 15:46
0
원고료로 응원

"진솔하고 성실한, 고도의 도덕성 갖춘 군수 되겠다" ⓒ INC센터.충청뉴스라인

 
21일 한상기 전 태안군수는 거창한 전략보다는 군민 앞에 진솔하고 성실하게 다가가는 자세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안목이 높아진 주민들의 마음을 얻기 위해서는 과거의 정치권이 해왔던 구태의연한 자세에서 탈피해 정치인들 스스로가 한 단계 높은 수준으로 변화해야 한다는 것이다.

이러한 긍정적인 변화를 담보하기 위해 지자체장은 고도의 도덕성과 현대행정에 대한 전문성과 경험을 갖춰야 한다고 밝힌 한 전 군수는 중앙과 지방에서 43년간 갈고 닦은 경험을 사랑하는 태안과 군민들을 위해 마지막으로 불태우고 싶다는 강한 의지를 나타냈다.

또 민선6기가 강력하게 추진했던 태안의 미래와 발전을 위한 큰 계획들을 다시 재 점화시켜 유종의 미를 거두겠다는 포부도 알렸다.

바다를 비롯한 천혜의 자연환경을 보존하면서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것을 태안지역의 가장 중요한 현안으로 뽑은 한 전 군수는 연안오염방지 대책을 비롯한 각종 정책으로 경제도 활성화 시키고, 자연도 보존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겠다고 약속했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오픈티비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윤 대통령이 무슨 잘못을 한 건지, 똑똑히 보십시오
  2. 2 '늙어서 두렵다'는 60대... 여든 넘은 할머니의 조언
  3. 3 '김연경·남진 응원' 인증했던 김기현, "새빨간 거짓말" 역풍
  4. 4 윤석열 대통령의 결단,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5. 5 김건희 연루 정황 공개한 검사, 세계은행 파견...법무부 해명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