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사실상 연대? 황교안-안철수 "김기현 사퇴하라"

7일 긴급 공동기자회견... "'울산 땅 투기 의혹' '대통령실 선거개입' 끝까지 진실 규명할 것"

등록 2023.03.07 16:02수정 2023.03.07 16:04
1
원고료로 응원
a  국민의힘 안철수 당 대표 후보(오른쪽)와 황교안 당 대표 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대통령실 행정관 단톡방 김기현 지지' 논란 관련 공동회견을 하기 위해 기자회견장에 들어서고 있다.

국민의힘 안철수 당 대표 후보(오른쪽)와 황교안 당 대표 후보가 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대통령실 행정관 단톡방 김기현 지지' 논란 관련 공동회견을 하기 위해 기자회견장에 들어서고 있다. ⓒ 남소연


황교안·안철수 국민의힘 당 대표 후보가 김기현 후보의 사퇴를 촉구하며 사실상 연대하는 모양새를 갖췄다. 3.8 전당대회가 끝나더라도 '울산 땅 투기 의혹' '대통령실 행정관 선거개입' 등의 진실 규명을 하겠다는 것이다. 한 명의 후보가 과반 표를 얻지 못해 결선 투표에 돌입했을 때, '황안연대'가 본격화한다면, 전당대회 판도에 변수로 작용할 수도 있다.

황 후보와 안 후보는 7일 오후 국회 소통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김기현 후보의 땅 투기 의혹이 터져 나오며 역대 가장 혼탁한 전당대회가 되고 말았다"며 "이대로라면 결국 우리는 내년 총선 패배하고 윤석열 정부를 지켜내지 못하게 될 것이다. 지금 우리는 단호한 원칙을 세워 이 위기를 멈춰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기현 후보 울산 땅 투기 의혹과 대통령실 행정관 선거개입 의혹은 전당대회 이후라도 반드시 진실이 규명돼야 한다"며 "우리 당의 도덕성과 윤석열 정부의 진실성에 직결되는 문제이니만큼 당 차원에서 두 사건의 진실을 반드시 규명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김기현 후보는 이 두 사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즉각 사퇴해야 한다. 김기현 후보는 울산 땅 투기 의혹의 장본인임에도 지금까지 거짓 변명과 회피로 일관하고 있다"며 "김기현은 국민의힘을 대표할 자격을 상실했다"고 촉구했다.

또 "이번이 최후통첩이다. 오늘 바로 사퇴하라"며 "만약 사퇴하지 않는다면 이번 전당대회 경선 과정에서 일어난 대통령실 행정관의 불법 개입의 모든 증거를 가지고 함께 싸울 것"이라고 밝혔다. 

결선 연대? 긍정도 부정도 하지 않은 황교안·안철수

두 후보는 당장 연대하는 것은 아니라고 부인하면서도 결선 투표를 갈 경우 연대할 수도 있다는 해석의 여지를 남겼다. 


기자회견 이후 취재진과 만나 '결선 투표를 가면 연대를 하는 것이냐'는 물음에, 황 후보는 "지금 말한 건 이 말씀으로만 받아들여 달라"며 "개인의 유불리를 떠나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드린 말씀"이라고 답했다.

같은 물음에, 안 후보는 "(오늘 기자회견은) 전당대회 결과와 상관없이 전당대회가 끝나더라도 원인을 규명하고 책임을 묻고 재발 방지를 하겠다는 취지"라고 설명했다.


'결선 연대 없느냐'는 재차 물음에, 황 후보는 "Time is over(시간은 끝났다)"는 말을 남기며 자리를 떠났다. 
#안철수 #황교안 #김기현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AD

인기기사

  1. 1 [보도후] '원주 국지성 호우' 원본 공개합니다... "신비로움 목격" [보도후] '원주 국지성 호우' 원본 공개합니다... "신비로움 목격"
  2. 2 국회 출석요구서 결국 길바닥에 버린 대통령실 국회 출석요구서 결국 길바닥에 버린 대통령실
  3. 3 "평생 처음" 주민들의 충격 증언... 대한민국 곳곳 이상징후 "평생 처음" 주민들의 충격 증언... 대한민국 곳곳 이상징후
  4. 4 [단독] '가슴 움켜쥔채 18초'... 쿠팡 노동자 사망 직전 영상 나왔다 [단독] '가슴 움켜쥔채 18초'... 쿠팡 노동자 사망 직전 영상 나왔다
  5. 5 윤 대통령 왜 이러나... 한국인도 똑같이 당할 수 있다 윤 대통령 왜 이러나... 한국인도 똑같이 당할 수 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