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약전 자산어보', 체감형 전시회 연다

국립생물자원관, 6월 1일부터... 미디어아트, 체험형 게임 등을 도입해 소개

등록 2023.05.31 14:36수정 2023.05.31 14:36
0
원고료로 응원
a

'섬생물을 기록하다' 전시 포스터 ⓒ 환경부

 
환경부 소속 국립생물자원관은 6월 1일부터 인천 서구에 소재한 관내 생생채움 전시실에서 '섬생물을 기록하다'를 주제로 체감형 전시회를 연다. 이번 전시는 환경부 산하기관인 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과 함께 마련한 첫 교류전이기도 하다.

환경부는 "1814년 정약용의 형 정약전이 우리나라 최초로 바다생물을 분류하여 기록한 자산어보와 함께 섬생물의 분류학적 특징과 식의약품 등의 활용사례를 살아있는 듯한 표본과 미디어아트, 체험형 게임 등 다채로운 기법을 도입해 소개했다"고 밝혔다.

전시는 △생물 분류의 기록, △흑산의 생물을 기록하다, △섬 생활을 이롭게 하다, △섬 생물을 활용하다 등의 주제로 구성됐다. 특히 시대를 앞서 체계적인 생물분류 방식을 창안한 자산어보와 현대 분류체계의 유사점을 살펴볼 수 있다. 이번 전시회의 자세한 내용은 국립생물자원관 누리집(nibr.or.kr) 및 사회관계망서비스(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블로그 등)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민환 국립생물자원관장은 "자산어보는 우리나라 최초로 바다생물을 분류하고 기록한 의미 있는 자료이며, 이번 전시가 섬생물다양성의 중요성을 이해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국립생물자원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AD

인기기사

  1. 1 서울 하늘공원 억새 보러 갔는데 모래 깔린 '비치'라니
  2. 2 독일·미국·중국은 같은 길 가는데, 한국만 '역주행'
  3. 3 '국민의힘은 어렵다'는 서울 이곳, 문제는 이준석
  4. 4 병역거부자에게 훈장 준 한국 정부... 윤 대통령은 알았을까?
  5. 5 어쩌다 저런 사람이 대통령? 너무 현실적이라 놀랍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