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SK(주)C&C·단국대와 학생환경교육단 출범

이상일 시장 "용인은 환경교육도시 지정된 곳... 청소년들의 친환경 실천에 감사"

등록 2023.06.08 17:20수정 2023.06.08 17:20
0
원고료로 응원
a

경기 용인시가 단국대 링크3.0사업단-SK(주)C&C와 협력하여 산·학·연 협업을 통한 환경교육의 활성화에 들어간다. ⓒ 용인시

 
경기 용인시가 단국대 링크3.0사업단-SK(주)C&C와 협력하여 산·학·연 협업을 통한 환경교육의 활성화에 들어간다.
 
용인시는 ‘SK(주)C&C와 단국대학생이 간다’ 학생 환경교육단 출범식이 8일 단국대 죽전캠퍼스 인문관 소극장에서 열렸다고 8일 밝혔다.
 
출범식에서 용인특례시-단국대-SK(주)C&C는 용인특례시의 SDGs(지속가능발전목표) 네트워크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세 기관은 협약을 통해 ▲환경교육 분야 인재 양성 리빙랩 프로그램 운영 ▲환경교육 분야 연구개발 사업 공동참여 ▲인적·물적 교류 등 산학연 협력을 통한 지역사회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긴밀한 협력 관계를 이어가기로 했다.
 
출범식에는 김수복 단국대 총장,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김성한 SK(주)C&C 부사장 등 관계자와 환경교육단 학생 50여명이 참석했다.
 
학생 환경교육단에서는 지역의 대학생과 초중고학생들이 소통하는 가운데 교육 및 친환경실천 활동을 하며 지역사회에 환경문제 해결에 나설 예정이다.
 
학생 환경교육단은 단국대 통합과학교육연구소가 마련한 환경교육 프로그램을 활용해 용인특례시에 소재한 5개 학교(약 1,500여 명)의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환경교육을 진행하고 생활속에서 환경행동을 실천할 수 있도록 선순환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환경교육단은 탄소중립 실천 앱(행가래)을 통해 활동실적에 따라 적립한 탄소중립 포인트를 활용하여 지역사회 결식아동을 위한 도시락(2000만원 상당)을 기부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수행할 예정이다. 앱은 SK(주) C&C가 ESG(환경·사회적 책무·기업지배구조 개선) 경영활동을 기반으로 개발했다.
 
이상일 시장은 “지난해 환경교육도시 지정 환경부 실사 점검을 받으면서 시장 의지 부문에서 심층 인터뷰를 거치는 등의 과정을 거쳐 지정이 될 수 있었다"며 "학생 환경교육단이 환경실천 활동을 통해 결식아동 도시락 기부까지 뜻깊은 일을 해주시게 돼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는 환경부가 지정한 제2회 환경교육주간(6월5일~11일)을 맞아 다양한 환경교육·체험행사를 진행 중이다.
 
#용인시 #단국대학교 #환경교육단 #이상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AD

인기기사

  1. 1 윤 대통령 때문에 우리 기업들 문 닫게 생겼습니다
  2. 2 예천군이 국가명승지 회룡포에서 벌인 일... 이게 맞습니까?
  3. 3 언니와 결혼하고 출산까지... 규진씨, 격하게 응원합니다
  4. 4 중국인 향한 적대감, 이 정도일 줄이야... 또 다른 경험입니다
  5. 5 "오세훈-윤석열 너네 일자리부터 내놔" 대한민국 최초로 점거농성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