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7일 이광재 강원지역 선대위원장이 강원 춘천시 더불이민주당 강원도당에서 열린 '강원도 평화지역 현안 및 공약 기자간담회'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27일 이광재 강원지역 선대위원장이 강원 춘천시 더불이민주당 강원도당에서 열린 "강원도 평화지역 현안 및 공약 기자간담회"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 김남권

관련사진보기

 
이광재 더불어민주당 강원지역 선대위원장이 27일 "다음주 쯤 선거구 획정 이전에 맞춰서 총선 출마 여부와 출마지역도 발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27일 춘천도당 회의실에서 허영 도당위원장과 한금석 도의장, 심기준(원주 비례) 의원, 김병주 전 육군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 평화지역 현안 및 공약'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이제는 피할수 없는 시기가 다가온 것은 틀림없다"

이 위원장은 이날 총선 출마 계획을 묻는 질문에 "다음주 쯤 선거구 획정 전에 맞춰서 총선 출마 여부와 선거구도 발표할 계획"이라며 "강원도의 상징적인 장소에서 발표하고자 한다"고 답했다.

이어 "아직 원주 이사 계획 없으며 전략 공천보다는 경선으로 치를 가능성이 높아보인다"고 말했다. 이는 출마가 예상되는 원주갑 지역구 예비후보들의 반발을 의식한 발언으로 보인다.

지난 20일 민주당 권성중 원주갑 예비후보는 '이광재 전략공천설'에 대한 기자회견을 갖고 "전략공천 진행 시 무소속으로 출마하겠다"며 "시스템 공천 룰에 따른 공정한 경선이 이뤄져야 한다"고 반발했다.
   
 지난 20일 더물어민주당 권성중 원주갑 예비후보가 이광재 전략공천설에 반발하는 기자회견을 열고있다.
 지난 20일 더물어민주당 권성중 원주갑 예비후보가 이광재 전략공천설에 반발하는 기자회견을 열고있다.
ⓒ 김남권

관련사진보기

    
이 위원장은 "도 선대위원장을 맡아 강원도의 미래먹거리를 해결하는 것을 우선과제로 추진하느라 출마 문제에 대해서는 많은 의견을 듣지 못했다"라면서 "이번 주말동안 강원도에 머물며 많은 분들의 의견을 듣고 진지하게 고민해 선거구 획정 전까지 거취를 밝힐 것"이라고 했다.

한편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강원도 지역 공약을 발표하면서 '평화지역 면적만큼 대접받자'는 슬로건을 선보였다.

이를 위해 △ 군인의 주민등록지 이전을 통한 추가 교부세 확보 △ 민통선 지뢰제거 작업을 활용한 지역내 일자리창출 △ 접경지역 특별법 개정을 통한 군 유휴부지 활용 개발 △DMZ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추진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