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은평시민신문

관련사진보기


5월 31일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백지화 투쟁위원회(이하 은백투)는 광역자원자원순환센터를 반대하기 위한 드라이브스루 집회를 열었다. 이번 집회는 지난해 은백투에서 진관동 구의원 주민소환추진운동을 시작하며 집회를 멈춘 이후 처음으로 다시 열리는 집회로 광역자원순환센터에 계속 반대의견을 제시하는 주민들이 참여했다. 

은백투는 이날 진관동 자원순환센터 부지에 집결해 연신내역, 불광역, 녹번역, 은평구청, 역촌역 등을 차량을 타고 돌며 반대 집회를 열었다. 이번 드라이브 스루 집회는 코로나로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고 집회의 목적을 많은 주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고 은백투 관계자는 전했다.

은평구 진관동 주민들과 고양시 주민들은 각각 차량에 광역자원순환센터 반대 의사를 표하는 현수막과 스티커를 차량에 부착하고 은평구 일대를 행진했다. 집회에는 약 50여대의 차량이 모였고 교통체증을 최소화하기 위해 5대씩 끊어서 이동하며 약 1시간 30분간 진행됐다. 

이날 집회 추진에 대해 이상진 은백투 위원장은 "15만명이 거주할 공간 한 가운데에 폐기물처리시설이 건립되는 것을 반대하고 주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집회를 기획하게 됐다"며 "그동안 코로나로 인해 집회를 하지 못했는데 주민들의 안전을 고려하며 집회를 실시하기 위해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추진하게 됐다"고 집회 추진 계기에 대해 설명했다.
 
ⓒ 은평시민신문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은평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은평시민신문은 은평의 시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풀뿌리 지역언론입니다. 시민의 알권리와 지역의 정론지라는 본연의 언론사명을 지키고 실현하기 위해 정확하고 공정한 보도로 진실을 추구하며 참다운 지방자치와 풀뿌리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