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김진표 물러나라" 화성시민 2천 명 여의도행... 왜?

수원군공항 이전 특별법 반대 집회... 주최 측 추산 2000여명 참석

등록 2023.11.29 16:42수정 2023.11.30 11:47
0
원고료로 응원
a

ⓒ 화성시민신문


김진표 국회의장이 대표 발의한 '수원군공항 이전 및 경기남부통합국제공항건설 특별법안' 입법 저지 집회가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에서 열렸다.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의사당 앞에서 열린 집회에는 화성시 병 지역구를 제외한 화성시 읍면동 주민, 정명근 화성시장, 화성시의회 시의원, 송옥주 화성시 갑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이원욱 화성시 을 지역 국회의원(민주당) 등 주최 측 추산 2000여 명이 참석해 거리를 가득 메웠다. 

집회는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상임위원장 홍진선, 이하 범대위)가 주최·주관했다. 

홍진선 범대위 상임위원장은 "김진표 국회의장은 수원군공항 이전과 경기국제공항을 화성시에 옮기려고 하는 특별법을 추진하며 화성시를 진구렁텅이로 만들고 있다. 화성시민은 오늘 총궐기해서 국회의장으로서 자격 없는 김진표 의원을 자리에서 물러나게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집회를 찾은 정명근 화성시장은 "김진표 국회의장의 수원군공항 이전 특별법 법안은 명백히 지방자치 훼손이다. 화성시민 의견을 낼 수 있는 찬반 설문을 없앤 명문 또한 철저한 무시다"라며 "화성시의 미래를 담보로 수원시 발전을 이룰 수 없다"고 했다. 

송옥주 국회의원은 "100만 화성시민 모두가 반대한다. 철회해야 한다"라며 "관련 상임위에서 논의를 충분히 거쳐야 하는데, 국방위원회와 국토위원회 모두 이 법과 관련해 화성과 수원이 갈등관계가 있고 화성이 적극 반대하고 있는 것을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원욱 국회의원은 "국회 수장이라고 하는 김진표 국회의장이 갈등을 없애는 것이 아닌 갈등 조장하는 법안을 발의했다는 점이 너무나 황당하고 자괴감을 느끼고 있다"라며 "화성 이전을 반드시 막아내겠다"라고 말했다. 

화성시의회 수원군공항 화성시 이전 반대 특별위원회(정흥범·김영수 공동위원장)도 집회에 반대 집회에 참석했다. 


군공항 이전 반대 특위 정흥범 공동위원장은 "김진표 국회의장의 특별법 발의는 비민주적인 처사로 화성시민에게 보장된 자치권과 생활권을 침해하는 행위다. 100만 화성시민은 수원군공항 화성 이전을 절대 반대한다"라고 했다.

범대위는 국토교통위원장 면담을 통해 5만 여명의 군공항 화성 이전 반대 범시민 서명부를 제출했다. 범대위는 이후 퍼포먼스와 함께 두시간여 반대집회를 열고 마무리했다. <화성시민신문>이 집회를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중계했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화성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화성시민신문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밑빠진 독 주변에 피는 꽃, 화성시민신문 http://www.hspublicpress.com/

AD

AD

AD

인기기사

  1. 1 가수로 데뷔한 2011년 이후... 날 무너뜨린 섭식장애
  2. 2 다시는 고등어구이 안 먹을랍니다
  3. 3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 말한 바로 그날, 장모가 한 일
  4. 4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5. 5 신동엽-성시경의 '성+인물'이 외면한 네덜란드 성매매 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