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영국·독일 주택에 블라인드를 밖에 설치한 이유

날씨 변화에 대응하는 실용적 풍경

등록 2018.09.07 09:59수정 2018.09.07 09:59
0
원고료주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 이경호



영국과 독일에 주택에는 블라인드가 창문 밖에 설치되어 있더군요. 우리나라의 경우 보통 유리창 안쪽에 설치를 하는데, 대부분의 건물이 안이 아닌 밖에 설치되어 있었습니다. 빛 차단과 단열효과 때문이라고 합니다.
 

ⓒ 이경호


한 개의 창을 더 만드는 것과 마찬가지의 형태로 블라인드가 설치된 모습은 실용적이어 보입니다. 폭염이 지속된 이번 여름 창문 밖에서 빛을 차단할 수 있다면 집안 내부의 온도를 줄이는데 도움이 되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앞으로 폭염이 지속되면 이런 건물들도 생겨나지 않을까 싶습니다. 창문 안쪽에서 빛을 차단하는 것은 아무래도 밖에서 차단하는 것에 비해 한계가 있을 것입니다. 차광막을 밖에 하나 설치한 격이니까요! 겨울철 보온에도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유럽을 처음간 티가 납니다. 이런 것도 다 신기하게만 느껴지니까요. ^^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날로 파괴되어지는 강산을 보며 눈물만 흘리고 계시지 않으신가요? 자연을 위한 활동이 필요하시면 연락주세요!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AD

AD

인기기사

  1. 1 '학교에서 섹X하는 법'... 사람들이 속수무책 당하는 이유
  2. 2 "차라리 군사독재가 쭉~ 이어졌으면"
    현직 경감, 경찰 게시판에 독재옹호 글 올려
  3. 3 한국당 의원-한유총 "내 재산 왜 맘대로 못하나, 공산국가냐"
  4. 4 박용진 "뜻밖의 김성태 발언... 일이 이상하게 돌아간다"
  5. 5 "죽은 박정희와 싸우는 문재인, 절대 이길 수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