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기 합참의장 "정부 정책, 강한 국방력으로 뒷받침할 것"

[2018 국감 -국방위] 12일 합동참모본부 국정감사장서 인사말

등록 2018.10.12 11:17수정 2018.10.12 11:19
0
원고료주기
 
a

업무보고하는 박한기 합참의장박한기 합참의장이 12일 오전 서울 용산구 합동참모본부에서 열린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업무보고를 하고 있다. 2018.10.12 ⓒ 연합뉴스

 
박한기 신임 합동참모의장(육군 대장)은 12일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와 공동 번영을 열어가는 정부 정책을 강한 국방력으로 뒷받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보직 변경 신고를 한 박 의장은 국회 국방위원회의 합동참모본부에 대한 국정감사에 참석해 인사말을 통해 "우리 군은 지금 국민 여러분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전 장병이 사기가 드높은 가운데 언제, 어떠한 상황에서도 완벽히 대응할 수 있는 전방위 군사대비태세를 완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이어 "앞으로도 우리 군은 '천하수안 망전필위(天下雖安 忘戰必危, 천하가 평화롭더라도 전쟁에 대비하지 않으면 반드시 위태로워진다)'의 자세"로 "국토방위와 국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라는 본연의 임무완수에 매진하겠다"고 다짐했다.

박 의장은 "특히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와 공동 번영을 열어가는 정부 정책의 모멘텀이 지속 유지 될 수 있도록 '선승구전(先勝求戰, 이겨 놓은 다음에 싸운다)'의 강한 국방력으로 이를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사항을 적극 이행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박 의장은 아울러 "긴밀한 한미공조와 협력을 통해 동맹의 대응 능력과 태세를 보다 견고히 한 가운데, '국방개혁2.0'과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을 체계적·적극적으로 추진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도균 기자입니다. 어둠을 지키는 전선의 초병처럼, 저도 두 눈 부릅뜨고 권력을 감시하는 충실한 'Watchdog'이 되겠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추미애-윤석열 충돌? 검사장급 여섯 자리가 뭐기에
  2. 2 수능 정시 늘었으니 자퇴하겠습니다
  3. 3 '30년 전 시간여행자' 양준일, 그의 계획이 주는 '울림'
  4. 4 검찰, 너희가 가진 것이 무엇이냐
  5. 5 "미쳤어, 미쳤어"... 손흥민, 그가 눈앞으로 달려왔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