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포토] 황교안 "문재인 규탄" 발언 중 벌어진 기습시위

등록 2019.08.24 16:12수정 2019.08.24 17:09
45
원고료로 응원
a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가 24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규탄집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규탄사가 진행되는 동안 장애인비하발언 사과를 요구하며 기습시위를 벌이고 있다. ⓒ 남소연

 
a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가 24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규탄집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규탄사가 진행되는 동안 장애인비하발언 사과를 요구하며 기습시위를 벌이고 있다. ⓒ 남소연

  
a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가 24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규탄집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규탄사가 진행되는 동안 장애인비하발언 사과를 요구하며 기습시위를 벌이고 있다. ⓒ 남소연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가 24일 오후 서울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열린 <살리자 대한민국!> 문재인 정권 규탄집회에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규탄사가 진행되는 동안 장애인비하발언 사과를 요구하며 기습시위를 벌이고 있다.
댓글45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부 기자입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현실이 된 '손석희 효과', 그리고 MBC로 향하는 눈
  2. 2 "남학교 근무를 오래해서"... "섹드립" 여중 교사의 변명
  3. 3 "'미친 거 아냐?'... 세월호 영화에 미국 관객들 두 번 울컥"
  4. 4 박정희의 역린 건드린 '재벌 정치가'의 몰락
  5. 5 "잘렸다"는 후배에게 송은이가 화내며 한 말... 부러웠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