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오마이포토] 미 대사관저에서 끌려나오는 '월담시위' 대학생들

등록 2019.10.18 17:12수정 2019.10.18 17:47
0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방위비 분담금 항의, 미대사관저 '월담' 기습시위 ⓒ 권우성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들이 과도한 주한미군 방위금 분담금(6조 원) 요구에 항의하며 1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뒤편 미대사관저 담장에 사다리를 놓고 넘어들어가는 기습 시위를 벌였다. 사다리를 이용해 미대사관저에 들어갔던 대학생들이 경찰에 의해 끌려나오고 있다. 
 
a

미대사관저에 들어가 농성중인 대학생들을 연행하기 위해 경찰들이 투입되고 있다. ⓒ 권우성

  
a

방위비 분담금 항의, 미대사관저 '월담' 기습시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들이 과도한 주한미군 방위금 분담금(6조) 요구에 항의하며 1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뒤편 미대사관저 담장에 사다리를 놓고 넘어들어가는 기습 시위를 벌였다. 사다리를 이용해 미대사관저에 들어갔던 대학생들이 경찰에 의해 끌려나오고 있다. ⓒ 권우성

  
a

방위비 분담금 항의, 미대사관저 '월담' 기습시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들이 과도한 주한미군 방위금 분담금(6조) 요구에 항의하며 1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뒤편 미대사관저 담장에 사다리를 놓고 넘어들어가는 기습 시위를 벌였다. 사다리를 이용해 미대사관저에 들어갔던 대학생들이 경찰에 의해 끌려나오고 있다. ⓒ 권우성

  
a

방위비 분담금 항의, 미대사관저 '월담' 기습시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들이 과도한 주한미군 방위금 분담금(6조) 요구에 항의하며 1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뒤편 미대사관저 담장에 사다리를 놓고 넘어들어가는 기습 시위를 벌였다. 사다리를 이용해 미대사관저에 들어갔던 대학생들이 경찰에 의해 끌려나오고 있다. ⓒ 권우성

     
a

방위비 분담금 항의, 미대사관저 '월담' 기습시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들이 과도한 주한미군 방위금 분담금(6조) 요구에 항의하며 1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뒤편 미대사관저 담장에 사다리를 놓고 넘어들어가는 기습 시위를 벌였다. 사다리를 이용해 미대사관저에 들어갔던 대학생들이 경찰에 의해 끌려나오고 있다. ⓒ 권우성

a

방위비 분담금 항의, 미대사관저 '월담' 기습시위 한국대학생진보연합 소속 대학생들이 과도한 주한미군 방위금 분담금(6조) 요구에 항의하며 18일 오후 서울 중구 덕수궁 뒤편 미대사관저 담장에 사다리를 놓고 넘어들어가는 기습 시위를 벌였다. 사다리를 이용해 미대사관저에 들어갔던 대학생들이 경찰에 의해 끌려나오고 있다. ⓒ 권우성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기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권력형 범죄 없다"... 대권선호도 3위, 윤석열 덮친 조국 일가 판결문
  2. 2 "네 주인 누구냐?" 주차위반 딱지 붙였다고 얼굴 갈긴 유치원장
  3. 3 박용진이 "윤석열 쫄지 말라"고 한 진짜 이유
  4. 4 통합당 비호감도 최고치인데... 기름 끼얹은 주호영
  5. 5 정경심 재판에 또 나온 조교 "징계 무서워 검찰이 불러주는 대로..."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