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성남시청 전경
 성남시청 전경
ⓒ 박정훈

관련사진보기


성남시는 가천대학교와 함께 공항에서 대학 기숙사까지 중국인 유학생을 직접 수송할 차량 및 필요물품 등을 지원을 하기로 했다.  

이는 일부 지역에서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지역사회 감염이 시작되면서 시 또한 현 상황을 비상사태로 인식하고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를 최우선에 둔 조치다. 관내 대학과 공동 관리 대응 체계를 만들어 시민 불안은 해소하자는 것이다. 

성남시는 중국인 유학생들이 집중적으로 입국하는 시기인 오는 27일부터 내달 1일까지 관용차량 3대와 가천대 버스 1대로 400여명 유학생들이 시민과의 접촉 없이 이동할 수 있는 동선을 구축해 공항에서 기숙사까지 수송할 계획이다.

또한 기숙사를 이용하는 중국인 유학생들이 매일 발열 여부 등 건강상태를 체크할 수 있도록 수은 체온계, 마스크, 손세정제 등 위생용품도 지원한다.

각 대학 기숙사에 입소하지 않아 별도의 관리가 필요한 유학생들에게도 27일부터 내달 31일까지 공무원과 유학생을 1:1 매칭하여 매일 건강상황을 체크하고, 필요물품을 지급할 방침이다.

현재 성남지역 확진자는 없는 상태로 시는 '코로나19' 감염자 발생 상황 등을 시 홈페이지와 시 공식 SNS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시민들에게 알리고 있다.

성남시 관계자는 "시와 각 대학들간의 공동관리 대응 체계를 구축해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 확산 방지에 누수가 없도록 하고, 이들과 시민의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