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경기 용인시가 친환경 농산물 판매에 이어 장난감도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해 대여에 나선다.
 경기 용인시가 친환경 농산물 판매에 이어 장난감도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해 대여에 나선다.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경기 용인시가 친환경 농산물 판매에 이어 장난감도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해 대여에 나선다. 

용인시는 코로나19로 임시 휴관 중인 육아종합지원센터가 문을 여는 4월 5일까지 장난감도서관을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드라이브 스루 장난감도서관은 처인구 삼가동 시청 광장(삼가점)과 기흥구 언남동 옛 경찰대 입구(구갈점), 수지구 상현동 상현도서관 지하주차장(상현점)에서 매주 수~토요일 14~16시 문을 연다.

대상은 장난감도서관 등록회원이다. 장난감을 빌리려면 용인시 육아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www.yicare.or.kr)에서 신청한 뒤 다음날 찾아가면 된다.

감염병이 유행하는 상황임을 고려해 반납은 4월 18일까지 각 육아종합지원센터로 하도록 했다. 

시는 운영 첫날인 25일 하루 126점을 빌려줬고, 26일에 빌려줄 장난감 134점의 예약을 접수했다.

25일 행사장을 찾은 기흥구 마북동 김용관씨는 "맞벌이하는 딸의 부탁으로 어린 손주의 장난감을 대신 빌리러 왔다"며 흐뭇해했다.

시 관계자는 "감염병 위기로 사회적 거리를 지키기 위해 외출을 자제하다보니 가정 내 육아부담이 큰 상황"이라며 "장난감을 철저히 소독한 뒤 꼼꼼히 포장했으니 안심하고 이용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는 27일 오전 11~낮 2시 시청 하늘광장에서 친환경 농산물을 판매하는 드라이브 스루 마켓을 연다. 지난 19일 시청과 시교육지원청, 농협 직원을 대상으로 1000만 원 어치 친환경 농산물 팔아주기 캠페인을 벌인 데 이어 시민들에게도 판매하는 것으로 코로나19로 농산물을 출하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서다.
 
 지난19일 백군기 시장이 직원들과 농산물 팔아주기 캠페인을 진행했다.
 지난19일 백군기 시장이 직원들과 농산물 팔아주기 캠페인을 진행했다.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