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 석모도의 보문사 마애불에서 해넘이를 바라보는 사람들.
 인천 석모도의 보문사 마애불에서 해넘이를 바라보는 사람들.
ⓒ 김세라

관련사진보기

 
인천시(시장 박남춘) 상수도사업본부는 도서지역인 석모도와 동검도의 배수관 부설공사를 완료하고, 지난 3월 수질검사를 거쳐 4월부터 맑은 물 공급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지난 2014년부터 2019년까지 6년 동안 전체 사업비 125억 원을 투입해 석모도와 동검도에 상수도관 53.35km의 매설 작업을 완료했다. 121억 원의 사업비가 든 석모도의 상수도관 길이는 51.17km이고, 4억 원의 사업비가 든 동검도의 상수도관 길이는 2.18km다.

석모도와 동검도는 그동안 많은 관광객이 방문함에도 불구하고 먹는 물이 부족했다. 인천시는 이번 상수도 공급으로 관광객 유치는 물론 공중위생을 향상시키고 생활환경 개선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석모도에는 1206세대 2257명, 동검도에는 149세대 266명이 살고 있다.

유용수 인천시 상수도사업본부강화수도사업소장은 "도서지역 식수원 개발사업을 통해 도서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수돗물 공급 문제를 해결했다"며 "도서지역의 식수난 해결과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