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연합뉴스 (yonhap)

지난 3일 브라질리아의 플라날토궁 앞에서 열린 대통령 지지 시위에 딸과 함께 참석한 자이르 보우소나루 브라질 대통령이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옆으로 브라질 국기와 함께 이스라엘 국기와 미국 국기가 보인다.

ⓒ연합뉴스2020.05.2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