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희훈 (lhh)

택배노동자 과로사 대책 위원회가 19일 오전 서울 중구 한진택배 본사 앞에서 최근 심야택배배송을 마치고 자택에서 사망한 김 아무개씨관련한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이희훈2020.10.19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