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4일 청와대는 국가안보실 1차장에 서주석 전 국방부 차관(사진 윗줄 맨 왼쪽), 고용노동비서관에 도재형 이화여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윗줄 가운데), 사회정책비서관에 류근혁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장(윗줄 맨 오른쪽), 국토교통비서관에 하동수 국토교통부 주택정책관(아랫줄 왼쪽), 신남방·신북방비서관에 여한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아랫줄 오른쪽)을 임명했다.
 24일 청와대는 국가안보실 1차장에 서주석 전 국방부 차관(사진 윗줄 맨 왼쪽), 고용노동비서관에 도재형 이화여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윗줄 가운데), 사회정책비서관에 류근혁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장(윗줄 맨 오른쪽), 국토교통비서관에 하동수 국토교통부 주택정책관(아랫줄 왼쪽), 신남방·신북방비서관에 여한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아랫줄 오른쪽)을 임명했다.
ⓒ 청와대 제공

관련사진보기

 
[기사 보강 : 24일 오전 10시 40분]

청와대가 24일 오전 국가안보실 1차장에 서주석 전 국방부차관을 임명하고, 고용노동-국토교통-사회정책-신남방·신북방비서관을 교체하는 등 청와대 비서진 개편을 단행했다.

국가안보실 1차장에는 서주석(63) 전 국방부차관을, 고용노동비서관과 사회정책비서관에는 각각 도재형(53) 이화여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와 류근혁(57) 보건복지부 인구정책실장을 임명했다. 국토교통비서관에는 하동수(53) 국토교통부 주택정책관을, 신남방.신북방비서관에는 여한구(52)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을 발탁했다.

서주석 신임 국가안보실 1차장은 노무현 정부 시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략기획실장과 통일외교안보정책수석을 지냈고,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국방부차관에 발탁됐다. 국방부차관을 마친 뒤에는 한국국방연구원 책임연구위원으로 활동해왔다. 서울 우신고와 서울대 외교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외교학 석사와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서주석 제1차장은 외교·안보 분야 이론과 실무를 겸비한 전문가다"라며 "문재인 정부 초대 국방부차관으로 임명돼 국방개혁을 강력하게 추진했다"라고 평가했다. 이어 "안보전략 수립과 현안 조율, 국방개혁의 성공적 마무리 등 국가안보실 제1차장으로서 맡은 소임을 다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도재형 신임 고용노동비서관은 이화여대 총무처장, 중앙노동위원회와 서울지방노동위원회, 강원지방노동위원회 공익위원, 강원대 법대 조교수 등을 지냈다. 대구 달성고와 서울대 공법학과를 졸업한 뒤 같은 대학에서 석사(사회법)과 박사학위(사회보장)를 받았다.

강민석 대변인은 도재형 비서관을 "노사 관계 및 고용안전망 전문가"라고 평가했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제위기 속에서 고용안전망 강화 등에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류근혁 신임 사회정책비서관은 보건복지부 정책기획관과 대변인, 연금정책국장 등을 거쳤고, 문재인 정부에서는 청와대 사회정책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지냈다. 서울 중동고와 인하대 행정학과를 졸업하고 영국 스완지대와 인제대에서 각각 보건학 석사·박사학위를 취득했다..

하동수 신임 국토교통부 비서관은 국토교통부 지역정책과장과 도로운영과장, 공공주택추진단장 등을 지냈고, 국제민간항공기구(ICAO) 대표부 공사참사관으로 근무했다. 부산대 사범대부속고와 서울대 서어서문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와 미국 미주리대에서 각각 경영학 석사와 경제학 박사학위를 얻었다

강민석 대변인은 "부동산 정책의 차질 없는 추진을 위해 주택정책 공공주택 업무를 담당해온 전문가인 하동수 주택정책관을 내정했다"라고 설명했다.

여한구 신임 신남방.신북방비서관은 세계은행(IFC) 선임투자정책관, 산업통상자원부 통상정책국장, 주미한국대사관 상무관 등을 거쳤다. 서울 경동고와 서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서울대와 미국 하버드대에서 행정학과 경영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강민석 대변인은 "신남방·신북방비서관과 사회정책비서관으로도 각각 관련 정부 부처에서 해당 업무에 가장 정통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여한구 통상교섭실장과 류근혁 인구정책실장을 각각 내정했다"라고 설명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1970년 전남 강진 출생. 조대부고-고려대 국문과. 월간 <사회평론 길>과 <말>거쳐 현재 <오마이뉴스> 기자.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수상. 저서 : <검사와 스폰서><시민을 고소하는 나라><한 조각의 진실><표창원, 보수의 품격><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국세청은 정의로운가><나의 MB 재산 답사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