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규모 시가행진' 올해 국군의날 행사 비용 90억

등록 2013.10.31 19:22수정 2013.10.31 19:22
3
원고료로 응원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건군 65주년을 맞아 치러진 올해 국군의 날 행사에 90억원의 예산이 투입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투명사회를 위한 정보공개센터가 국방부에 정보공개를 청구해 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 1일 치러진 국군의 날 행사에는 시가행진을 비롯해 식전행사, 기념식 등 각종 프로그램에 총 90억원의 비용이 들었다.

이는 최근 6년간 열린 국군의 날 행사 가운데 가장 많은 예산이 들어간 것이다.

지난 6년간 국군의 날 행사에 올해 다음으로 큰 비용이 든 해는 건군 60주년이었던 2008년이다. 당시엔 71억원이 들었다.

2009년에는 6억원, 2010∼2012년에는 매년 5억원가량의 예산이 소요됐다.

참여인원 규모를 보면 올해는 7만여명으로 역시 지난 6년간 행사 가운데 가장 많았다.

건군 60주년이었던 2008년(5만1천여명)을 빼고는 2009년(3천300여명), 2010년(4천500여 명), 2011년(9천여 명), 작년(1만8천여명) 모두 2만명 이하였다.


우리 군은 5년 단위로 국군의 날 행사 때 대규모 시가행진을 벌이고 있다. 특히 올해 시가행진에는 2003년 이후 최대 규모의 병력과 장비가 동원됐다.

센터 관계자는 "5년 단위로 대규모 행사를 연다는 점을 고려해도 90억원은 엄청난 액수"라며 "이만큼의 예산을 투입하는 게 의미가 있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군의 사기를 도모한다는 행사 본연의 목적에 맞게 노후 비품을 정비하고 심리 상담을 강화하는 등 군인 복지에 예산을 쓰는 편이 나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국군의 날 행사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AD

AD

AD

인기기사

  1. 1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2. 2 '뉴욕타임스'가 소개한 농담, 김건희 여사 뼈 때리다
  3. 3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4. 4 활짝 웃은 국힘, 쌍특검 결국 부결... 야 "새 김건희 특검 추진"
  5. 5 [주장] 저는 필수의료 전공의 엄마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