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수미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 명예회복 위해 노력하겠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국가기념일 지정기념 특별전시회 참석

등록 2018.08.14 13:36수정 2018.08.14 14:00
0
원고료로 응원
a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국가기념일 지정기념 특별전시회 ‘풀’ 원화전 개막식 참석 ⓒ 성남시


"지난해 '풀'이 출간되고 딱 1년 뒤인 2018년 8월 14일 기림의 날 지정기념 첫 행사를 성남에서 하게 돼 영광스럽습니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13일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의 이야기를 다룬 만화 '풀' 원화전 개막식에 참석해 이같이 말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이하 기림의 날) 국가기념일 지정 기념으로 성남시청 누리홀에서 열린 이날 전시회에는 은수미 시장을 비롯해 박문석 성남시의회 의장, 김금숙 작가, 시민 등 2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진행됐다.

은 시장은 "'풀'이 우리들이라고 한다면 그런 풀이 살아온 삶의 한 과정에 이런 아픔이 있었다"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만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들 자신의 문제라는 문제제기가 아닐까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청와대 여성가족비서관으로 근무할 때, 일본의 사과와 명예회복을 요구하는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며 "현재 할머니들의 염원, 우리들 자신의 아픔을 치유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성남시에서는 명예회복과 사과, 더 나아가 할머니들의 뜻인 평화와 화합의 새로운 대한민국을 열어가는 데 더 많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 국가기념일 지정 특별전시회 김금숙 작가의 '풀' 만화 원화전의 작품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였던 이옥선 할머니의 증언과 취재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작품이다. 이번 전시회에는 원화 37점과 작업과정에서의 생생한 취재일기를 만나볼 수 있다. 이 전시회는 13일부터 오는 19일까지 계속된다.


a

전시회장 입구 문구 ⓒ 박정훈


a

전시회장 내부 모습 ⓒ 박정훈


덧붙이는 글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은수미 #위안부피해자 #성남시 #김금숙 #이옥선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오마이뉴스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AD

AD

AD

인기기사

  1. 1 퇴직한 제가 실천한 '저속노화' 방법, 이것이었습니다
  2. 2 선거하느라 나라 거덜 낼 판... 보수언론도 윤 대통령에 경악
  3. 3 맥아더가 월미도에서 저지른 과오... 그는 영웅이 될 수 없다
  4. 4 군사보호구역 해제 파동, 참 큰일 낼 대통령이다
  5. 5 "일본은 지상낙원"... 유명 소설가의 거침없던 친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