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포토] 장애인 남북단일팀 첫 동메달 '우리는 하나'

등록 2018.10.10 22:49수정 2018.10.10 22:53
0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장애인 남북단일팀 첫 동메달 '우리는 하나' ⓒ 사진공동취재단


일본의 실격 해프닝과 규정 논란으로 보류됐던 남북 단일팀 '코리아'의 메달 시상식이 열렸다.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 수영 남자 계영 400m(34P) 시상식이 열린 10일 오후(현지시간)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아쿠아틱센터에서 (왼쪽부터)북측 심승혁, 남측 김세훈, 북측 정국성, 남측 전형우 선수가 '우리는 하나다'라 외치고 있다. 이번 동메달은 장애인 체육 사상 첫 남북 단일팀 메달이다. 
   
a

장애인 남북단일팀 첫 메달, 한반도기 게양 10일 오후(현지시간)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아쿠아틱센터에 한반도기가 게양되고 있다. ⓒ 사진공동취재단

 
a

남북단일팀 귀중한 동메달 일본의 실격 해프닝과 규정 논란으로 보류됐던 남북 단일팀 '코리아'의 메달 시상식이 열렸다.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 수영 남자 계영 400m(34P) 시상식이 열린 10일 오후(현지시간)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아쿠아틱센터에서 북측 심승혁, 남측 김세훈, 북측 정국성, 남측 전형우 선수들이 손을 흔들고 있다. 이번 동메달은 장애인 체육 사상 첫 남북 단일팀 메달이다. ⓒ 사진공동취재단

  
a

시상대로 향하는 남북단일팀 일본의 실격 해프닝과 규정 논란으로 보류됐던 남북 단일팀 '코리아'의 메달 시상식이 열렸다. '2018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 수영 남자 계영 400m(34P) 시상식이 열린 10일 오후(현지시간)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아쿠아틱센터에서 (왼쪽부터)북측 심승혁, 남측 김세훈, 북측 정국성, 남측 전형우 선수가 시상대에 오르고 있다. 이번 동메달은 장애인 체육 사상 첫 남북 단일팀 메달이다. ⓒ 사진공동취재단

 
#장애인아시아경기대회 #남북단일팀 #심승혁 #김세훈 #전형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AD

인기기사

  1. 1 세계에서 벌어지는 기현상들... 서울도 예외 아니다
  2. 2 세계 정상 모인 평화회의, 그 시각 윤 대통령은 귀국길
  3. 3 돈 때문에 대치동 학원 강사 된 그녀, 뜻밖의 선택
  4. 4 신장식 "신성한 검찰 가족... 검찰이 김 여사 인권 침해하고 있다"
  5. 5 고장난 우산 버리는 방법 아시나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