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디자인', 국민 아이디어 공모합니다

문체부-공진원, 9월 6일부터 10일까지 접수... ‘모두를 위한 안전 디자인’ 등 2개 부문

등록 2021.08.02 10:14수정 2021.08.02 10:14
0
원고료로 응원
a

제2회 공공디자인 국민아이디어 공모전 포스터 ⓒ 문체부

 
제2회 공공디자인 국민 아이디어 공모전이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과 함께 진행하는 이번 공모전은 9월 6일부터 10일까지 '공공디자인 종합정보시스템(www.publicdesign.kr)'을 통해 접수를 받는다.

문체부는 국민의 입장에서 일상적·사회적 불편요소를 찾아내고, 공공디자인으로 해결방안을 모색해 공공디자인의 가치를 널리 알리기 위해 지난해부터 공모전을 진행하고 있다. 첫 공모전에서는 중·고등학생부터 장년층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연령대의 국민이 아이디어 430여 건을 출품했다.


올해 공모전의 주제는 '안전한 일상, 미래를 준비하는 공공디자인'이다. 분야는 ▲모두를 위한 안전 디자인, ▲미래를 위한 친환경 디자인 등 2개이다.

문체부와 공진원은 3단계로 구성된 심층심사를 통해 대상 등 12점을 선정해 상금 총 2,450만 원을 수여한다. 또 공공디자인 전문가 등과 함께 대상으로 선정된 아이디어의 최종 디자인을 도출하고 시범 적용 지침을 제작해 전국 지자체에 보급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공모전이, 공공디자인을 통해 국민 생활의 안전을 도모하고 친환경이라는 가치를 바탕으로 공공디자인의 의미와 역할을 확대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공모전에 대한 더 자세한 내용은 공공디자인 종합정보시스템(www.publicdesign.kr) 또는 공진원 누리집(www.kcdf.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공디자인 #공모 #문체부 #공진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환경과 사람에 관심이 많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5. 5 다섯 개의 칼 휘두르는 윤석열의 동지들... 변수는 '2인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