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윤 대통령, 한동훈 임명 질문에 "검토해보겠다"

17일 아침 출근길 질의응답... 윤재순 논란엔 "다른 질문 없죠?" 마무리

등록 2022.05.17 10:14수정 2022.05.17 10:14
3
원고료로 응원
a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며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 임명 강행 여부에 대해 "어제(16일)까지 뭐(국회 인사청문경과보고서)가 안 왔기 때문에 출근해서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한동훈 후보자의 국회 청문보고서 재송부 기한은 16일까지였다. 

윤 대통령은 17일 오전 9시 정각 용산 대통령 집무실 청사로 출근하면서 기자들의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정호영 보건복지부장관 임명 여부 질문을 받은 윤 대통령은 "글쎄, 아직 임명 안 한 장관 후보자가 몇 분 있죠?"라며 "조금 더 검토를 해보겠다"고만 답했다. 

과거 성비위로 징계성 처분을 받은 윤재순 총무비서관 관련해 '(여)당에서도 우려가 나오는데, 어떻게 판단하느냐'는 질문도 나왔다. 윤 대통령은 "다른 질문 없죠?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고 질의응답을 마무리하고 집무실로 향하는 엘리베이터를 탔다. 
 
a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출근길 기자들과 질의응답을 마친 뒤 집무실로 향하고 있다. ⓒ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으로 임명한 윤재순 전 대검찰청 운영지원과장은 과거 검찰 재직 시절 성비위로 두 차례 내부 감찰을 받고 징계성 처분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관련 기사 : "윤재순 총무비서관, 검찰 때 2차례 성비위 징계"... 대통령측 입장은 http://omn.kr/1yw8k ).

이에 앞서 윤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실에 도착해 출근길 취재를 위해 모여 있는 기자들을 보고는 먼저 "(취재 라인을) 많이 당겨 놨네"라며 "잘했어요, 이래야 뭐"라고 말하기도 했다. 출근길 기자 문답을 더 활성화하겠다는 뜻으로 보인다.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에 대한 국회 청문경과보고서 재송부 기한은 16일까지로, 윤 대통령은 17일부터 한 후보자를 임명하는 게 가능하다. 하지만 이럴 경우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준에 협조하지 않겠다는 게 민주당 입장이어서 윤 대통령의 임명 결정은 더 늦어질 수 있다. 

김현숙 여성가족부장관 후보자(13일)와 정호영 보건복지부장관 후보자(9일)에 대한 국회 청문경과보고서 재송부도 기한이 지났지만 윤 대통령은 아직 임명하지 않고 있다. 정호영 후보자 임명은 일주일 넘게 장고하고 있는 셈인데, 정 후보자에 대한 여론이 안 좋아 6.1 지방선거에 악재로 작용할 것에 대한 부담이 작용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윤석열 #출근길 #한동훈 #정호영 #윤재순
댓글3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용산 대통령실 마감하고, 서울을 떠나 세종에 둥지를 틀었습니다. 진실 너머 저편으로...

AD

AD

AD

인기기사

  1. 1 다시는 고등어구이 안 먹을랍니다
  2. 2 가수로 데뷔한 2011년 이후... 날 무너뜨린 섭식장애
  3. 3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4. 4 신동엽-성시경의 '성+인물'이 외면한 네덜란드 성매매 현실
  5. 5 장관님 명령하면 국회의원 검거... 그러나 검찰은 덮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