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국토부, 홍수정보 가상모형 구현 위한 세미나

홍수정보 전달체계 개선 위해... 18일 양 부처간 협업, 정보 공유

등록 2022.10.17 13:54수정 2022.10.17 13:54
0
원고료로 응원
환경부는 국토교통부와 서울시 도림천 유역에 가상모형 구축을 위한 '가상모형(Digital Twin), 공간정보 활용 세미나'를 10월 18일 세종정부청사에서 공동으로 개최한다.

환경부는 올해 8월 23일에 '도시침수 및 하천홍수 방지대책'을 발표하고 서울시 도림천 유역에 가상모형 기반의 인공지능(AI) 홍수예보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홍수예보에 활용되는 가상모형(Digital Twin)은 가상모형에 실재 기상 현상이나 사물을 쌍둥이처럼 구현하고, 다양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분석‧예측‧최적화 등의 모의실험을 통해 현실의 의사결정을 지원하는 기술이다.

환경부는 "이번 세미나에서 홍수정보 전달체계 개선을 위한 양 부처간 협업의 첫 걸음으로 각 부처에서 추진 중인 사업과 최신 정보를 공유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날 세미나에서 환경부는 고정밀 공간정보를 활용할 '정보통신기술(ICT) 스마트 하수도 관리체계 사업 계획' 등을 발표한다. 국토교통부의 디지털트윈 시범사업을 통해 추진된 아산시의 '가상모형 기반 지능형 하천관리체계 구축 사업'도 공유한다.
 
#환경부 #홍수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환경과 사람에 관심이 많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AD

인기기사

  1. 1 학생들과 함께 본 '건국전쟁', 충격적인 한 줄 평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이X 얼굴 좀 보자!" 조사받으러 간 경찰서, 가해자가 달려들었다
  5. 5 "카이스트 졸업생 끌고나간 경호처, 윤 대통령 묵인 여부 밝혀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