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영상] 오염수 방류 대책 발표하던 김태흠이 '버럭'한 이유

충남도지사, 환경운동연합 활동가가 비판 피켓 들자 "불순한 의도"라며 목소리 높여

등록 2023.08.25 11:43수정 2023.08.25 11:43
4
원고료로 응원
play

김태흠 지사가 기자회견 중 버럭한 이유는? ⓒ 방관식


김태흠 충남도지사가 24일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와 관련해 대책을 발표하던 중 갑자기 화를 내는 일이 발생했다.  

충남환경운동연합 김미선 활동가가 기자회견장에서 '김태흠 지사가 지켜야 할 것은 윤석열 정부가 아닌 충남도민'이라는 내용이 담긴 피켓을 든 것에 대해 지적한 것.

김 지사는 활동가의 이야기를 듣기도 전에 "불순한 의도를 갖고 피케팅을 하는 것은 한 쪽으로 치우친 것이다"라고 비판했으며 김미선 활동가는 "기자회견장은 모두에게 열려 있는 것 아니냐"고 받아쳤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충청뉴스라인에도 실립니다.
#김태흠 #기자회견 #원전오염수
댓글4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지역 소식을 생생하게 좀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전달해 언론의 중앙화를 막아보고 싶은 마음에 문을 두드립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3. 3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4. 4 "대학은 가는데, 문제는..." 현직교사가 본 '가난한 아이들'
  5. 5 윤 대통령, 반도체산업 죽일 건가? 외국 보고서에 담긴 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