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에 교복 직접 만들어 기증한 봉제 노동자들

15일 봉제작업장 '태일사'에서 교복·체육복 기증 전달식

등록 2023.11.16 17:12수정 2023.11.17 14:22
0
원고료로 응원
a

민주노총 화섬식품노조 서울봉제인지회·봉제인공제회가 15일 12시 신당동 봉제작업장 ‘태일사’에서, 봉제 노동자들의 재능기부로 만든 교복과 체육복을 네팔 뻘벗학교에 기증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 ⓒ 화섬식품노조 제공


민주노총 화섬식품노조 서울봉제인지회·봉제인공제회가 15일 12시 신당동 봉제작업장 '태일사'에서, 봉제 노동자들의 재능기부로 만든 교복과 체육복을 네팔 뻘벗학교에 기증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로 두 번째다.

서울봉제인지회·봉제인공제회는, 조합원들의 재능기부를 통해 전태일의 나눔과 연대정신을 실현하자는 취지에서 지난해부터 네팔 뻘벗학교에 교복, 체육복을 제작·후원하기 시작했다.

전달식에서 임영국 화섬식품노조 사무처장(사회연대위원장)은 "솔직히 봉제인들도 경제적 여파로 인해 힘들고 어려울 텐데, 자신들보다 더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나눔과 연대에 선뜻 나서준 것이 더더욱 뜻깊은 일"이라며 "화섬식품노조가 올해부터 사회연대위원회 활동을 시작했습니다만, 뜻깊은 사회연대활동은 현장에서 나오는 것 같다"고 말했다.

화섬식품노조 수도권지부 박영준 지부장은 "서울봉제인지회 조합원들의 재능기부에 못지않게, 내년부터는 수도권지부도 지원하고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지회·공제회는 교복·체육복 제작을 위한 원단 등 재료비를 위해 바자회를 진행한 바 있다.

지난해 직접 뻘벗학교에 다녀온 희망씨 변다영 교육문화국장은 "네팔 뻘벗학교는 네팔 뻘벗지역에 있는 가난한 마을의 학교인데, 정부의 지원을 제대로 받지 못하고 있다. 2013년부터 지원하면서 인연을 맺게 됐다. 지난해 아이들이 교복을 선물 받고 신나 하는 모습, 체육복을 입고 뛰어놀던 모습을 보며 그렇게 흐뭇하고 행복할 수가 없었다"라 말하고, 네팔 뻘벗 지역주민과 학생들을 대신해서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이날 전달식 행사에 참여한 서울봉제인지회·봉제인공제회 신성남 조합원은 "예쁜 교복 제작에 처음 참여했는데, 새삼 재능기부와 자원봉사의 의미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다들 수고하셨고 이후에는 더 많은 조합원이 함께 할 수 있었으면 한다"고 희망을 밝혔고, 전소영 조합원은 "제 작은 재봉 기술로 네팔 뻘벗 아이들이 입을 수 있는 체육복을 만들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갖게 되어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a

민주노총 화섬식품노조 서울봉제인지회·봉제인공제회가 15일 12시 신당동 봉제작업장 ‘태일사’에서, 봉제 노동자들의 재능기부로 만든 교복과 체육복을 네팔 뻘벗학교에 기증하는 전달식을 진행했다. ⓒ 화섬식품노조 제공

올해 기증된 교복은 78벌이고 체육복은 81벌이다. 임영국 사무처장이 "재능기부를 해 준 홍은희 조합원, 김경선 조합원, 김봉현 조합원, 김우중 조합원, 노경숙 조합원, 박만복 조합원, 박정미 조합원, 반재환 조합원, 배서연 조합원, 서영미 조합원, 신성남 조합원, 양경란 조합원, 유민희 조합원, 이윤종 조합원, 이정기 조합원, 이화순 조합원, 전소영 조합원, 최현미 조합원께 감사하다. 또 뜻깊은 일에 함께 해준 백승관 님께도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교복·체육복은 '더불어사는 삶 사단법인 희망씨'가 이번 달 네팔 뻘벗학교를 직접 방문해 전달할 예정이다. 희망씨는 "이웃과 친척과 동료와 경쟁하는 삶이 아닌 더불어 사는 삶을 위하여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희망연대노동조합 조합원과 지역주민들이 함께 설립한 법인"이다.


한편, 화섬식품노조는 산별노조를 완성한 2022년부터 사회연대기금을 신설하고 조합비 일부를 적립하기 시작했다. 임영국 사무처장(사회연대위원장)은 "산별노조로서 사회연대에 대한 사회적 책임과 의무를 지겠다는 화섬식품노조의 의지"라고 설명했다.

노조는 올해 재가방문 요양보호사를 위한 한국비정규노동센터, 노조 밖 노동자 처우개선과 조직화를 위한 전태일재단, 자립 준비 청년을 위한 아름다운재단, 이주 아동을 위한 녹색병원, 이태원참사시민대책위, 오송참사시민대책위, 양회동 열사 유족, 서산시비정규직센터 등에 기금을 전달했다.
덧붙이는 글 <노동과세계>에 중복 송고했습니다.
#네팔 #뻘벗학교 #봉제노동자 #재능기부 #민주노총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정치가 밥 먹여준다'고 생각합니다 / 더불어 함께 사는 세상을 꿈꿉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민주당 180석 맞힌 '엄문어' "이대로면 국힘 승리, 다만..."
  2. 2 윤 대통령은 이런 사람이다... 부동산 시장서 벌어지는 일들
  3. 3 윤석열-한동훈의 진심... 총선 후 더 큰 충격 온다
  4. 4 외국 언론이 본 윤 정권의 약점... 이 기사를 제대로 읽는 방법
  5. 5 다섯 개의 칼 휘두르는 윤석열의 동지들... 변수는 '2인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