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로 나선다

심포지엄 개최, 선도도시 되기 위한 방안 제시

등록 2023.12.01 13:18수정 2023.12.01 13:18
0
원고료로 응원
경북 경주시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를 위한 첫걸음을 내딛었다.

경주시와 신경주대 SDGs·ESG 연구센터, 경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지난달 27일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전략수립'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에는 탄소중립과 관련한 기관 관계자, 교수, 연구자, 시민 등 50여명이 참석해 경주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가 되기 위한 방안들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먼저 신경주대 SDGs·ESG 연구소 센터장인 이창언 교수의 '경주시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와 SDGs·ESG'에 대한 기조 발제를 시작으로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국내·외 지방자치단체 사례'에 관해 사단법인 창의혁신연구소 김광남 이사의 주제 발표가 진행됐다.

이어 디딤 ESG 교육원 장성애 원장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전략수립과 SDGs·ESG 확산을 위한 시민사회의 역할', 신경주대 산학협력단 박희광 단장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전략수립과 SDGs·ESG 확산을 위한 대학의 역할', 경주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이경호 회장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전략수립과 SDGs·ESG 확산을 위한 지속협의 역할'에 대해 발표했다.

또한 협동조합 오픈업 이영하 이사장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전략수립과 SDGs·ESG 확산을 위한 사회적 경제의 역할', 신경주대 SDGs·ESG 연구센터 차영주·김지현 연구원의 '시민주도 탄소중립 생활 실천의 방향과 경주시 적용 방안'에 대해 주제 발표했다. 

기조 발제와 주제 발표 이후에는 전문가와 시민 등 총 11명이 참여한 토론이 진행돼 심층적이고 실제 경주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로 나아가기 위한 방안들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경주시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방안으로 탄소흡수원 확충, 신재생에너지 전환 가속화, 에너지 자립형 건물 확대 등 전문적이고 기술적인 부분과 시민을 대상으로 한 탄소중립 상시 교육, 탄소포인트제 확대 추진, 시민 제로웨이스트 운동, 탄소중립 시민실천단 운영 등 시민의 참여를 유도할 수 있는 부분들이 다양하게 제시됐다.

심포지엄의 기조 발제와 좌장을 맡은 이창언 교수는 "경주시가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로 나아가기 위해서는 2050 경주시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비전과 목표를 설정해야 한다"며 "경주시의 온실가스 배출·흡수 현황 및 전망과 경주시의 중장기 온실가스 감축목표 및 부문별·연도별 이행대책을 마련하는 한편, 기후변화 감시·예측·영향·취약성평가 및 재난방지 등 적응대책을 제시해야 한다"고 제언했다.

또 "기후위기 대응 관련 국내·외 협력 시스템 구축과 탄소중립사회로의 이행과 지속가능발전 추진을 위한 교육·홍보, 친환경 기술· 친환경 산업 육성, ESG 경영 등 지속가능발전 촉진을 위한 구체적인 전략과 로드맵이 필요하다"면서 "SDGs-ESG와 연계한 탄소중립 이행관리 및 환류 체계 구축이 경주시가 탄소중립 선도도시로 나아가는 길"임을 강조했다.

경주시 미래전략실 윤병록 실장은 "이번 심포지엄이 역사·문화 관광도시 경주시가 탄소중립 실천의 선도도시로서 맞춤형 설계를 통해 민관이 협력하는 구체적인 실천 방안을 마련하고 경주시민의 공감과 협력을 이끌어 내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DGs(Sustainable Development Goals)는 국가 지속가능발전 목표라는 뜻으로 사람과 지구의 번영, 자유와 보편적 평화를 위한 국제적인 행동 계획을 의미하며, ESG(Environmental, Social and Corporate Governance)는 환경·사회·지배구조를 뜻하는 말로 사회적·윤리적 가치를 반영하는 기업에 투자하는 방식이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경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탄소중립 실천 선도도시 전략 수립 위한 심포 #경주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바른지역언론연대는 전국 34개 시군구 지역에서 발행되는 풀뿌리 언론 연대모임입니다. 바른 언론을 통한 지방자치, 분권 강화, 지역문화 창달을 목적으로 활동합니다. 소속사 보기 http://www.bjynews.com/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3. 3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4. 4 맥아더가 월미도에서 저지른 과오... 그는 영웅이 될 수 없다
  5. 5 영화 '파묘'보다 더 기겁할만한 일제의 만행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