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윤석열 퇴진당' 송영길, 거절당해도 이준석 향한 구애 계속

'윤석열 퇴진 연대' 재차 제안... 이준석 "반윤연대 안 한다"

등록 2023.12.04 09:43수정 2023.12.04 09:43
8
원고료로 응원
a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9일 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 전통문화예술공연장에서 열린 <송영길의 선전포고> 출판기념회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 송영길TV

 
"반윤(반 윤석열 대통령)연대는 안 한다." - 이준석 전 국민의힘 당 대표
"구체적 정책에 있어서 저와 일치된 게 많다." -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


'윤석열 퇴진당'을 만들겠다는 송영길 전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가 이준석 전 국민의힘 당 대표를 향해 끊임없이 '러브 콜'을 보내고 있다. 이 전 대표가 여러 차례 선을 긋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소위 '반윤연대' 전선에 함께해줄 것을 지속적으로 요청하는 모양새이다.

송영길 "중도 보수까지 포괄... 이준석도 윤 대통령과 함께할 수 없다"

송영길 전 대표와 이준석 전 대표 사이의 연대설이 불거진 게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하지만 이준석 전 대표는 지난 11월 15일, BBS라디오 '전영신의 아침저널'에 출연해서 "저는 송영길 대표를 만난 게 없다, 신당 관련해가지고"라며 "제가 송영길 대표 출판기념회에 가가지고 책 5권 산 거 가지고 지금 송영길 대표랑 정치적 행보를 같이 하는 것처럼 지금 보수 언론 중심으로 보도하고 있는 이유는 명확하다고 본다"라고 지적했다. 하지만 "송영길 대표와 제가 정치적 행보를 같이 한다는 생각을 해본 적 없다"라고 분명히 했다.

그런데 지난 2일, 송 전 대표는 대구광역시에서 열린 본인의 저서 <송영길의 선전포고> 북콘서트에서 "보다 선명한 중도 보수까지를 포괄시킨 윤석열 퇴진을 집결하는 당을 만들어내면 윤석열을 조기에 끌어 내릴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어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와 이언주 전 국민의힘 의원을 다 만나봤더니 그들도 더 이상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할 수 없다고 했다"며 "이들이 신당을 만들어 싸우면 '김건희 특검' 통과를 시점으로 연대해 총력 투쟁할 것"이라고도 예고했다.

이어서 3일, 부산광역시에서의 북콘서트 현장에서도 그는 이준석 전 대표를 향해 "가짜 보수를 몰아내고 합리적 보수의 틀을 만들어 줄 것을 촉구한다"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신당 창당 방향에 대해서도 "민주당과 지역 및 비례에서 서로 연합할 수 있는 원리로 윤 대통령 퇴진 연대를 만들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준석 "신당 기치가 반윤일 수는 없다... 반윤연대는 안 한다"
 
a

이준석 전 국민의힘 대표가 지난달 9일 오전 동대구역에서 기자들과 만나 신당을 창당한다면 대구에서 가장 반개혁적인 인물과 맞붙겠다고 말했다. ⓒ 조정훈

 
이에 대한 이 전 대표의 반응은 변하지 않았다. 이 전 대표는 3일 오후 본인의 페이스북에 "신당을 한다고 해도 그것의 기치가 '반윤'일 수는 없다"라고 재차 선을 그었다.

그는 "신당이 생긴다면 야당이 될 테니 대통령과 정부가 잘못하는 것을 비판하고 지적하는 것은 당연하고 민주당보다도 잘 할 자신이 있다"라면서도 "신당은 토론문화가 실종되고 일방주의가 횡행하는 대한민국 정치판에 새로운 다원주의의 공간을 차리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반윤'이라는 또 하나의 일방주의적 구호의 구현물이 되어서는 안 된다"라며 "반윤연대는 안 한다. 하지만 정치를 개혁하는 목표를 가진 사람들과 '개혁연대'는 할 수 있다"라고 못을 박았다.

이 전 대표는 3일자 <경향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창당을) 다 준비했기 때문에 일사천리로 진행될 것"이라며 "인터넷 구글폼으로 신당에 출마 의향이 있는 사람들의 리스트를 모으겠다"라며 별도의 신당 창당 작업에 박차를 가할 뜻을 밝혔다.

송영길 "정책적 연대해서 싸우는 것 자체가 반윤연대"

하지만 송 전 대표의 구애는 계속됐다. 4일 오전 BBS라디오 '전영신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에 나선 그는 "(이 전 대표가) 나하고 같은 당을 하는 건 아니다"라면서도 "지금 나는 이준석 전 대표의 말씀대로 홍범도 장군 흉상 철거 반대, 박정훈 대령에 대한 항명죄 기소 반대, 구체적 정책에 있어서 저와 일치된 게 많잖느냐?"라고 반문했다.

"정책적 연대를 해서 싸우는 것 자체가 윤석열 대통령의 주요 정책에 반대해 싸우는 것 아니겠느냐?"라며 실질적인 "반윤연대"를 강조한 것. 특히 '김건희 여사 특검법'을 거론하며 이 전 대표가 "당연히 김건희 여사 특검에 찬성할 거라고 본다"라고 예상했다. "그거 자체가 연대 아니겠느냐?"라고 이 전 대표와의 '공동전선' 구상을 포기하지 않았다.
#송영길 #이준석 #반윤연대 #윤석열퇴진당
댓글8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2014년 5월 공채 7기로 입사하여 편집부(2014.8), 오마이스타(2015.10), 기동팀(2018.1)을 거쳐 정치부 국회팀(2018.7)에 왔습니다. 정치적으로 공연을 읽고, 문화적으로 사회를 보려 합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 말한 바로 그날, 장모가 한 일
  2. 2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3. 3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4. 4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5. 5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