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김해박물관, "박물관 속 바이올린" 9일

등록 2023.12.04 10:26수정 2023.12.04 10:26
0
원고료로 응원
국립김해박물관(관장 윤형원)은 국립중앙박물관이 주최하고 국립박물관문화재단(사장 김용삼)이 주관하는 '박물관 속 바이올린' 공연을 유치하여 국립지방박물관문화향연의 대미를 장식할 예정이다.

'박물관 속 바이올린'은 각 국립박물관의 전시 또는 대표 유물과 감미로운 바이올린 연주를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국립박물관의 유물과 전시를 함께 소개하며 공연을 즐길 수 있는 문화향연 기회를 선사한다.


이번 국립김해박물관 강당에서 열리는 '박물관 속 바이올린'은 올해 마지막 공연으로, 12월 9일 오후 3시 한국예술종합학교 졸업, 브람스 콩쿠르, 한국음악협회 콩쿠르 1위를 수상한 바이올리니스트 남승혁이 무대에 오른다.

'비발디의 사계 <겨울>', '파가니니의 <칸타빌레>', '크라이슬러의 <사랑의 슬픔>', '거쉰의 <써머타임>', '몬티의 <차르다시>'등 남녀노소 관객들이 좋아하는 곡들을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a

박물관 속 바이올린 공연 ⓒ 국립김해박물관

#국립김해박물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3. 3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4. 4 영화 '파묘'보다 더 기겁할만한 일제의 만행들
  5. 5 맥아더가 월미도에서 저지른 과오... 그는 영웅이 될 수 없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