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리 더 빨리, '죽음의 덫' 갇힌 옷공장 아이들

[세계화의 그늘, 아동 노동 ②] 패스트 패션

등록 2016.06.10 10:36수정 2016.06.10 10:36
0
원고료로 응원

덧붙이는 글 비영리단체 보니따는 '좋은 생각을 행동으로 옮기자(Bon Idea To Action)'라는 뜻으로, 세계시민교육,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모두에게 이로운 세계화를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현실이 된 '손석희 효과', 그리고 MBC로 향하는 눈
  2. 2 "남학교 근무를 오래해서"... "섹드립" 여중 교사의 변명
  3. 3 "'미친 거 아냐?'... 세월호 영화에 미국 관객들 두 번 울컥"
  4. 4 박정희의 역린 건드린 '재벌 정치가'의 몰락
  5. 5 "잘렸다"는 후배에게 송은이가 화내며 한 말... 부러웠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