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리 더 빨리, '죽음의 덫' 갇힌 옷공장 아이들

[세계화의 그늘, 아동 노동 ②] 패스트 패션

등록 2016.06.10 10:36수정 2016.06.10 10:36
0
원고료주기

덧붙이는 글 비영리단체 보니따는 '좋은 생각을 행동으로 옮기자(Bon Idea To Action)'라는 뜻으로, 세계시민교육,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모두에게 이로운 세계화를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주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황교안 1인 시위에 '재 뿌린' 박근혜 지지자들
  2. 2 '나경원 아들 의혹' 파헤치는 해외동포들 활약, 씁쓸한 건
  3. 3 황교안 대표님, 두 자녀가 받은 '복지부 장관상'은요?
  4. 4 '조국 대전'에 울컥한 유시민 "대한민국에 희망 없지 않구나"
  5. 5 조국 질타하는 'SK 시위대'의 분노가 공허한 이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