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수첩없이 방명록 쓴 반기문, '사람사는 사회?'

17일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 "무한한 경의 표한다"

등록 2017.01.17 16:49수정 2017.01.17 16:49
1
원고료로 응원

메모없이 방명록 쓴 반기문, '사람사는 사회?' ⓒ 홍성민


17일 오전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경남 김해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참배 후,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은 방명록에 "따뜻한 가슴과 열정으로 '사람사는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헌신하신 노무현 대통령님께 무한한 경의를 표합니다"라며 "대한민국의 발전을 위해 미력이나마 진력하겠습니다. 노 대통령님! 대한민국의 발전을 굽어 살펴주소서!"라고 적었다.

이 영상은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 참배 모습을 담고 있다.

(영상 취재 : 조민웅, 조성욱 기자 / 영상 편집 : 홍성민 기자)

AD

AD

인기기사

  1. 1 이준석 "날 '그 새끼'라 부르는 사람 대통령 만들려고 뛰어"
  2. 2 "'반지하 트라우마'로 떠난다는 이웃... 저는 갈 곳이 없어요"
  3. 3 "한동훈, 예상보다 빨리 움직여... 국면전환 노리나"
  4. 4 나경원 일행, 수해 복구 뒤풀이하다가 상인·주민들과 다툼
  5. 5 바다에 도심하천까지... 낙동강 녹조에 습격당한 부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