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방

경기도교육청, 학교스포츠 클럽에 99억 원 지원

등록 2017.03.21 13:14수정 2017.03.21 13:15
0
학생들이 자체적으로 만든 스포츠클럽이 '농구부' 같은 엘리트 스포츠를 넘어설 수 있을까?

경기도 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올해 학생들이 스스로 만든 스포츠클럽에 99억2000만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 예산은 학교 스포츠클럽축제, 시도대회 운영비 및 전국대회 참가비, 교육지원청 단위 리그 운영비, 여학생 체육활성화비 등으로 사용된다.

특히 올해는 학생자치 학교스포츠클럽 운영 지원지'를 새롭게 편성하여 150개교 학생들이 스스로 학교 스포츠클럽을 조직·계획하고 실행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경기도 교육청 관계자는 "학교 스포츠클럽은, 학생이 평생 즐길 생활스포츠를 학교에서 배우는 좋은 기회"라고 강조했다. "농구 스포츠클럽에서 엘리트 체육팀인 학교 농구부를 이기는 경우도 있었다"며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19대 대통령선거 '알고뽑자' 바로가기

19대 대선톡 '그것이 묻고 싶다' 바로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권력과 자본앞에 당당한!

AD

AD

인기기사

  1. 1 [모이] 대선 토론 끝난 밤, 실검 1위는 '손석희'
  2. 2 '잘 나가던' 문재인, 왜 그랬을까
  3. 3 유시민과 전원책도 핏대 세우는 이것, 끝낼 때가 되었다
  4. 4 죽 쑤는 보수 후보들, 결국 하나 터뜨렸구나
  5. 5 안철수 측 "고용정보원 특혜채용자는 권양숙의 9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