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점심시간, 직장인들이 유심히 살펴보는 이것

등록 2017.04.21 14:37수정 2017.04.21 14:37
0
원고료주기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a

ⓒ 정가람


21일, 광화문 직장인들의 점심시간. 12시 40분 즈음 긴 포스터 행렬 앞에 걸음을 멈춘다.

공사 가림막 위에 붙여진, 아직 오지 않은 시간을 향한 여러가지 말들. 가림막이 걷히면 어떤 날들이 펼쳐질까.

부디 이 거리에 아이들 손잡고 나들이 오는 날이 더 많기를, 부디!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클럽아이콘13,462

AD

AD

인기기사

  1. 1 북극곰 한 마리가 전 세계 누리꾼 울렸다
  2. 2 문재인 케어 반대 투쟁위원장 '최대집' 누군가 봤더니
  3. 3 장제원, 쫓겨난 배현진 향해 읊은 시는?
  4. 4 확 달라진 MBC, 손석희 사장님 긴장하셔야겠습니다
  5. 5 최저임금 달랬더니 절도범으로 경찰 신고한 편의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