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항쟁, 독재타도 외친 그때의 청춘을 찾습니다"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전두환 사진 들고 외치는 시민 등 찾아나서

등록 2017.05.22 14:35수정 2017.05.22 14:40
0
원고료로 응원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마산 양덕파출소에 걸려 있던 전두환 사진을 떼어내 한 시민이 높이 들어 보이면서 외치고 있다.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이 청춘을 아시는 분은 연락 주세요. 6월 항쟁, 그 때의 청춘을 찾습니다."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는 30년 전 '6월항쟁' 때 사진 속 주인공을 찾고 있다. 경남사업회는 "1987년 6월항쟁 때 당신의 외침이 독재정권을 무너뜨리고 직선제를 쟁취했다"고 했다.

경남사업회가 찾는 사진 속 주인공은 평범한 시민들이다. 경남사업회가 공개한 사진은 마산역 앞과 3․15의거기념탑 앞에서 열린 집회 장면도 있다.

제일 관심을 끄는 사진은 한 시민이 불타고 있는 전두환 전 대통령의 사진을 움켜쥐고 외치는 장면이다. 당시 마산 양덕파출소에 걸려 있던 전두환 사진을 시민들이 떼어냈고, 한 시민이 그 사진을 들고 '독재타도'를 외쳤던 것이다.

경남사업회는 "전두환 사진을 움켜쥐고 '독재타도'를 외치는 장면의 사진이 가장 상징성이 있어 보인다"며 "혹시 주변에 이 '청춘'이 누구인지 아는 사람이 있으면 제보해 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6월항쟁(6月抗爭)은 1987년 6월 10일부터 29일까지 전국적으로 벌어진 반독재와 민주화운동을 말한다.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마산 3.15의거기념탑 앞에 시민들이 모여 있다.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마산역 앞에서 시민들과 전경대원들이 대치하고 있다.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a

창원(마산)지역의 1987년 6월항쟁 사진. ⓒ 6월항쟁정신계승 경남사업회


덧붙이는 글 문의/이메일(jomoj@daum.net)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아베의 몰락... 흥미로운 내부의 속사정
  2. 2 정경심 재판에 또 나온 조교 "징계 무서워 검찰이 불러주는 대로..."
  3. 3 '윤석열 저거 죽여야겠다' 방향 잃은 김경진의 해석
  4. 4 케이팝 팬들 왜 이러는 거지? 세계 언론이 바빠졌다
  5. 5 [단독입수] 뺨 때리고 경찰 부른 유치원장, 영상에 다 찍혔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