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세월호 진상규명... 이제 진짜 시작이다

진실도 성큼 다가와 세월호 참사의 책임자 처벌이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

등록 2018.08.17 10:24수정 2018.08.17 10:24
0
원고료로 응원

ⓒ 김준섭


ⓒ 김준섭


8월 16일은 세월호 참사 1584일째이다. 비도 부슬부슬 내리고 바람도 제법 분다. 더위도 오는 가을을 막지는 못하나 보다.

진실도 성큼 다가와 세월호 참사의 책임자 처벌이 이루어졌으면 좋겠다. 그 많았던 사람은 어디 가고 피켓들이 부산 북구 화명동 롯데마트 앞에서 화명 촛불을 밝힌다.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시민기자입니다. 콜포비아(전화공포증)이 있음. 자비로 2018년 9월「시(詩)가 있는 교실 시(時)가 없는 학교」 출간했음, 2018년 1학기동안 물리기간제교사와 학생들의 소소한 이야기임, 알라딘에서만 만날수 있음.

AD

AD

인기기사

  1. 1 신천지에서 딸이 돌아왔다, 전쟁이 시작됐다
  2. 2 "불륜설 흑색선전" 울먹인 이언주, 박재호 후보 고소
  3. 3 한국과 같은 날 시작했는데... 미국, 왜 이렇게까지 됐냐면
  4. 4 추미애, '윤석열 검찰-채널A 유착' 보도에 감찰 시사
  5. 5 윤주경씨의 빗나간 선택, 미래한국당 비례대표 1번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