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 강병원 의원, 총선 본선 티켓 확보

등록 2020.02.28 11:13수정 2020.02.28 11:13
0
원고료로 응원

ⓒ 은평시민신문


코로나19 여파로 지역 사회가 어지러운 가운데 정치권에서는 4.15 총선 후보를 선출하기 위한 공천 작업이 진행 중이다. 

더불어민주당은 은평갑 후보로 박주민 현 국회의원이 나서고 있으며 은평을은 강병원 현 국회의원이 후보로 결정됐다. 박주민 의원은 2016년 총선에서 민주당의 전략공천으로 은평에 자리 잡았으며 공수처법·선거법·검경수사권 조정 등 패스트트랙을 통과시키기 위환 활동을 벌였다. 강병원 의원은 지난 총선에서 4선의 이재오 의원을 물리치고 국회의원으로 당선됐다.

현재 은평갑 예비후보는 미래통합당 4명, 국가혁명배당금당 8명 등이다.

미래통합당의 홍인정 예비후보는 전 자유한국당 은평갑 당협위원장을 지냈으며, 지난 지방선거에서 은평구청장 후보로도 나선 바 있다. 이밖에 한석헌·남기정·신성섭 예비후보가 등록된 상태다. 한석헌 예비후보는 동오화학 차장을 지냈다. 남기정 예비후보는 전 자유한국당 서울시당 부위원장, 신성섭 예비후보는 전 새로운보수당 서울시당 수석부위원장을 지낸 바 있다.

현역 의원과 전임 구청장이 대결을 펼친 더불어민주당 은평을은 강병원 현 국회의원이 최종 후보로 확정됐다. 강 의원은 "은평 발전을 위해 선의의 경쟁을 펼친 김우영 후보에게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 은평 주민과 당원 동지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한다"고 말하며 소감을 밝혔다. 김우영 전 구청장은 고배를 마신 데 대해 "길이 끊어진 곳에 새로운 길이 열린다"고 소회를 밝히고 상대인 강 의원에게도 축하를 전했다. 

이밖에 미래통합당 2명, 정의당 1명, 국가혁명배당금당 10명, 기본소득당 1명 등이 예비후보로 등록한 상태다.

미래통합당은 은평을 등 4곳을 전략공천지역으로 지정한 바 있다. 공천 대상자는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문태성 전 자유한국당 은평을 당협위원장과 정용만 전 바른정당 은평을 지역위원장이 예비후보로 등록된 상태다.

정의당은 김종민 부대표가 은평을에 출마 선언을 한 상태다. 김 부대표는 "정의당 비례대표 경선은 6411 버스 그 자체"라며 비례대표 불출마를 선언하기도 했다. 민주당이나 미래통합당과는 다른 모습을 보일 것을 다짐한 바 있다.

신민주 기본소득당 예비후보도 은평을에 출마선언을 하고 페미니즘과 기본소득을 강조하며 "아저씨 국회를 바꾸겠다"는 뜻을 밝혔다.
덧붙이는 글 이 기사는 은평시민신문에도 실렸습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은평시민신문은 은평의 시민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풀뿌리 지역언론입니다. 시민의 알권리와 지역의 정론지라는 본연의 언론사명을 지키고 실현하기 위해 정확하고 공정한 보도로 진실을 추구하며 참다운 지방자치와 풀뿌리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결국 윤석열이 원하는 것... 놀라운 장면들
  2. 2 주한미군 범죄 중 가장 잔혹한 사건
  3. 3 김정은 삼촌 김평일의 '평탄한' 인생
  4. 4 6개월째 수입 0원... 그래도 포기할 수 없는 '여행'
  5. 5 조국이 분석한 윤석열이 정치인으로 변신한 이유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