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부산] 15일 만에 추가 확진자, 해외입국 사례

26일 방글라데시 출국, 27일 인천공항 입국 뒤 부산역으로

등록 2020.05.28 10:17수정 2020.05.28 10:17
0
원고료로 응원
a

인천국제공항 자료사진 ⓒ 권우성

 
부산에서 추가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8일 부산시에 따르면 밤사이 방글라데시에서 입국한 142번(56) 환자가 양성으로 확인됐다. 시는 관련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142번 환자는 26일 방글라데시 공항에서 출국해 27일 인천공항으로 입국, 부산역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현재 부산의료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이다.

이로써 지난 12일 이후 15일 만에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더 늘었다. 부산 지역 내 감염은 보름째 나오지 않고 있다. 이날까지 부산지역의 누계 확진자는 142명이다.

앞서 국내 최장기 코로나19 환자로 기록됐던 고령의 부산 6번(82) 환자는 확진 95일 만에 퇴원했다. 그동안 6번 환자는 별다른 증상은 없어도 계속 바이러스가 검출돼 퇴원을 결정하지 못했다. 그러나 최근 2번 검사에서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

이번 완치·퇴원에는 부산에서 가장 어린 141번(1) 환자도 포함됐다. 이 환자는 어머니와 함께 부산의료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

한편, 자가격리 이탈 사례는 여전히 계속되고 있다. 부산시는 이날도 자가격리 기간을 지키지 않고 외출한 A(23)씨를 적발했다. A씨는 27일까지 자가격리 명령을 받았다.

하루 전에 자가격리에서 벗어난 중국인 유학생 B(20)씨가 경찰에 고발 조치 되는 등 부산에서 자가격리 수칙 위반으로 단속된 사람은 30명에 달한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네이버 채널에서 오마이뉴스를 구독하세요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김보성 기자입니다. kimbsv1@gmail.com/ kimbsv1@ohmynews.com 제보 환영합니다.

AD

AD

인기기사

  1. 1 조국 잡으려다 사면초가... 독이 된 윤석열의 입
  2. 2 고 최숙현 동료들 "팀닥터가 '자살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3. 3 '윤석열 저거 죽여야겠다' 방향 잃은 김경진의 해석
  4. 4 '세계1위 한국라면' 보도의 깜짝 놀랄 반전
  5. 5 '한국은 빼고 가자' - '내가 결정'... 세계 두 정상의 속내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