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 화엄에 물들다

구례 화엄사 화엄음악제

등록 2022.10.02 14:33수정 2022.10.02 14:33
0
원고료로 응원
1일 풀벌레 소리가 들려오는 가을밤에 천년고찰 화엄사에서는 화엄음악제가 열렸습니다.
 
a

화엄음악제가 열린 화엄사 ⓒ 임세웅

 
풍류대장의 김주리씨, 팬텀싱어 라포엠 등 방송으로만 접했던 유명 가수들의 공연과 피아노 연주, 판소리 등이 어우러져 지리산 노고단 아래 화엄사를 장엄으로 물들였습니다.
 
a

팬텀싱어 우승팀 라포엠의 공연 ⓒ 임세웅


일 년에 딱 하루만 볼 수 있는 국보 영산회상괘불탱이 대웅전 앞 무대 옆에 설치되었고 수많은 관광객들과 지역 주민들, 불자들이 어우러져 멋진 산사음악회가 되었습니다.
 
a

국보인 각황전과 국보인 영산회상괘불탱 ⓒ 임세웅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인기기사

  1. 1 "올 게 왔다" 미분양 아파트 1000세대, 우려 높아진 이 지역
  2. 2 지난주 촛불집회, 경찰측 "2만5천"-주최측 "20만"... 검증해보니
  3. 3 윤 대통령 100일 회견, 그 다음날부터 '이정근 피바람' 불었다
  4. 4 지난봄 윤 대통령은 무슨 말인지도 모르고 말했나
  5. 5 '발끈' 이재명 "연기력도 형편없는 검찰... 언제든 털어보시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