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서울동시분양 평당가 평균 1289만원..전년비 20%↑

등록 2004.12.31 08:31수정 2004.12.31 08:33
0
원고료로 응원
(서울=이정진 기자) 올해 서울 동시분양에서 나온 아파트의 평당 분양가가 작년보다 20% 가까이 증가해 1천300만원에 육박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부동산정보제공업체 유니에셋에 따르면 30일 서울 12차 동시분양 아파트의 평당가가 평균 1천258만원으로 확정되면서 올해 1-12차 동시분양 아파트의 평당가는 평균 1천289만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이같은 평당가는 작년(평균 1천81만원)보다 19.2% 증가한 것으로 25.4%나 급등했던 지난해보다는 상승률이 다소 꺾였다.

하지만 지난 2000년(663만원)과 비교하면 불과 4년만에 두 배 수준으로 오른 것이다.

분양가 오름세는 분양시장 침체가 본격화된 하반기 들어서도 계속돼 이달 초 진행된 11차 동시분양에서 나온 반포동 SK뷰 86평형은 평당 3천만원이 넘는 가격으로 분양됐다.

유니에셋 김광석 팀장은 "분양시장이 활황세였던 지난 몇 년과는 달리 올해는 시장이 크게 침체됐음에도 분양가 상승세는 그다지 꺾이지 않았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AD

AD

AD

인기기사

  1. 1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2. 2 '뉴욕타임스'가 소개한 농담, 김건희 여사 뼈 때리다
  3. 3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4. 4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5. 5 "'맘껏 풍자하라, 당신들 권리'... 윤 대통령 SNL 200만 영상은 뭔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