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추석 앞두고 농축수산물 원산지표시 단속

등록 2009.09.15 07:37수정 2009.09.15 07:37
0
원고료로 응원

부산시는 고유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시민들에게 안전한 먹을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23일부터 3일간 농축산물에 대한 원산지표시제 단속을 실시한다.

 

구·군에서는 17일부터 10월 1일까지 15일간 자체단속을 실시하면서 시청과의 합동단속 기간(23~25일)에는 시·구·군 공무원 18명으로 4개의 합동단속반을 편성하여 별도로 운영한다.

 

주요 점검내용으로는 재래시장, 유통업체, 일반판매업소 등 농축산물 판매 17,166개 업소를 대상으로 국산 160개, 수입산 160개, 가공품 211개 등 총 531개 품목의 농축산물 원산지 허위표시와 미표시 등 불공정 거래행위와 양곡판매업소의 생산연도, 품종, 중량 등의 표시사항 위반행위를 중점단속하게 된다.

2009.09.15 07:37 ⓒ 2009 OhmyNews
#원산지표시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부산경남 취재를 맡고 있습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가수로 데뷔한 2011년 이후... 날 무너뜨린 섭식장애
  2. 2 다시는 고등어구이 안 먹을랍니다
  3. 3 "사람에 충성하지 않는다" 말한 바로 그날, 장모가 한 일
  4. 4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5. 5 신동엽-성시경의 '성+인물'이 외면한 네덜란드 성매매 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