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영상] "첨벙!" 물에 빠진 아기코끼리 어떻게 구하나

서울대공원 동물원, 19일 감동적인 모습 공개

등록 2017.06.19 10:08수정 2017.06.23 13:47
0
원고료로 응원


서울대공원이 19일 물에 빠진 아기코끼리를 구해내는 코끼리들의 감동적인 모습을 공개했다.

작년 6월 24일 태어나 만으로 채 한 살이 안된 아기코끼리 희망이는 지난달 25일 엄마 코끼리 수겔라(13)와 놀다 실수로 발을 헛디뎌 물에 빠진다. 희망이는 멸종위기종 아시아 코끼리이다.

놀란 엄마 코끼리는 물에 빠진 아기를 보고 어떻게 해야할 지 몰라 발만 동동거린다.

건너편에서 이를 목격한 이모 코끼리 키마(36)는 초보엄마코끼리를 이끌고 들어가 곤경에 처한 아기 코끼리를 얕은 쪽으로 밀어내 구한다.

서울대공원 관계자는 "코끼리는 모계 중심의 무리생활을 하며 아이를 함께 기르기도 하는데 경험많은 이모 코끼리가 급박한 상황에서 차분하게 위기를 극복하도록 돕는 모습이 감동적"이라며 "사건 이후에 엄마와 이모 코끼리는 아기에게 수영하는 법을 가르쳐줘 이젠 함께 수영을 즐기며 잘 지내고 있다"고 말했다.

#아기코끼리 #서울대공원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3. 3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4. 4 "대학은 가는데, 문제는..." 현직교사가 본 '가난한 아이들'
  5. 5 윤 대통령, 반도체산업 죽일 건가? 외국 보고서에 담긴 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