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당원명부 유출의혹 정치적 고려없이 철저한 조사" 요구

등록 2018.01.09 21:49수정 2018.01.09 21:49
0
원고료로 응원
a

9일(월)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신년 기자회견 중 ⓒ 오상용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경선을 준비하고 있는 강기정 전 의원은 당원 명부 유출 의혹에 대해 '정치적 고려 없이 원칙적 조사, 철저한 조사'를 요구했다.

강기정 전 의원은 9일 오전,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을 통해 민·관·당 참여 광주 현안 협의 테이블 구성 제안과 더불어 당원 명부 유출의혹에 대한 입장을 내놓았다.

강 전 의원은 "시민의 기본권에 해당되는 기본권 권리 수호되어야 한다"며 "민주적 정당의 기초가 되는 당원의 정보에 대해서 철저히 관리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불법적으로 유출, 불법사용은 당의 근간을 흔드는 불법, 범죄 행위라 생각한다"며 "당 지도부가 이점에 대해 엄중히, 무겁게 받아들여서 진상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정치적 고려 없이 원칙적 조사, 철저한 조사가 이루어지고, 그에 따른 책임을 물어야한다"고 주장했다.

다른 후보자들과 관련 사항에 대한 논의에 대해 "물타기라든지 진흙탕을 유도시켜서 마치 이것이 특정 후보들의 싸움으로 몰아가는 네거티브가 진행되기 때문에 이 문제에 대해서 특정 후보와 협의하거나 공동대응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강 전 의원의 광주 현안 협의 테이블 구성 제안은 "문재인 대선공약을 입안한 장본인으로 공약 실현을 위해 책임을 다 하기 위해 제안한 것"이라고 밝히며 다른 후보자들과 시민사회단체에 "광주발전에 당면한 5·18 헌법 전문 수록, 광주 공항 이전 및 무안공항 활성화, 한전 공대 설립 등 3가지 현안 문제를 지혜를 모아야할 때다"며 공동대응을 위한 '현안 협의테이블' 가동을 제안했다.


아울러 광주발전 핵심전략마련을 위한 '공동 정책토론회'를 개최할 것과 문재인 정부 핵심공약 이행 점검을 위한 '민, 관, 당이 참여하는 거버넌스' 구성을 제안했다.

아울러 "정책연대는 선거에 맞추는 프레임인데 선거를 넘어선 광주의 미래 비전을 고민하고 공약을 어디까지 가있는가 점검하는 것이며 선거를 넘어선 문제다"며 "광주 발전을 고민하는 진정성으로 받아주시라"고 당부했다.
덧붙이는 글 '현장뉴스' 중복 게재 됩니다.
#강기정 #광주 #당원명부 # 협의 테이블 #광주시장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언제나 처음처럼 살고 싶습니다. 대학 시절 들었던 그말. 언제나 처음처럼 처음 가졌던 마음 그대로, 변치않고 살아간다면 어떠한 고난과 역경 속에서도 힘차게 살아갈 수 있으리라 .~~~~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3. 3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4. 4 "대학은 가는데, 문제는..." 현직교사가 본 '가난한 아이들'
  5. 5 윤 대통령, 반도체산업 죽일 건가? 외국 보고서에 담긴 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