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김정은 나빠요' 달라지지 않은 민방위

등록 2018.04.13 10:45수정 2018.04.13 10:45
0
원고료로 응원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a

ⓒ 이희동


지금 시각 오전 6시 50분. 저 많은 남성이 어디를 저리 급하게 가는 걸까요? 네. 맞습니다. 민방위 훈련입니다. 4월은 '민방위의 달'이죠.


a

ⓒ 이희동


민방위 훈련 장소인 학교에 도착하니 정치의 계절이라 많은 분이 명함주기 바쁘더라고요.

a

ⓒ 이희동


세상은 남북회담과 북미회담으로 빠르게 변하고 있는데 민방위 교육은 여전히 '김정은 나빠요'로 시작합니다.

a

ⓒ 이희동


세상이 달라지면 이런 민방위도 사라질까요?

#모이 #민방위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역사와 사회학, 북한학을 전공한 사회학도입니다. 물류와 사회적경제 분야에서 일을 했었고, 2022년 강동구의회 의원이 되었습니다. 일상의 정치, 정치의 일상화를 꿈꾸는 17년차 오마이뉴스 시민기자로서, 더 나은 사회를 위하여 제가 선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다시는 고등어구이 안 먹을랍니다
  2. 2 가수로 데뷔한 2011년 이후... 날 무너뜨린 섭식장애
  3. 3 윤 대통령의 8가지 착각... 그래서 나라 꼴이 이 모양
  4. 4 신동엽-성시경의 '성+인물'이 외면한 네덜란드 성매매 현실
  5. 5 제주서 먹는 흑돼지가 비싼 이유... 이거 알면 화날 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