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 그날의 감동을 다시 한번!

등록 2018.05.31 15:07수정 2018.05.31 15:07
0
원고료로 응원
【오마이뉴스는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생활글도 뉴스로 채택하고 있습니다. 개인의 경험을 통해 뉴스를 좀더 생생하고 구체적으로 파악할 수 있습니다. 당신의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a

ⓒ 황주찬


a

ⓒ 황주찬


막내가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의 감동을 재연했습니다.


a

ⓒ 황주찬


스켈레톤 윤성빈 선수의 거침없는 질주가 보입니다. 윤 선수의 표정이 볼만합니다. 막내의 구체적인 표현이 인상적입니다.

a

ⓒ 황주찬


지난 30일, 막내가 미술 시간에 만든 모형을 집으로 가져 왔습니다. 무려 두달 걸려 완성한 작품입니다.

a

ⓒ 황주찬


평창에서 시작된 평화의 날갯짓이 온 세상으로 퍼지면 좋겠습니다.

#모이 #평화 #평창올림픽 #스켈레톤 #동계올림픽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세 아들 커가는 모습이 신기합니다. 애들 자라는 모습 사진에 담아 기사를 씁니다. 훗날 아이들에게 딴소리 듣지 않도록 노력합니다. 세 아들,아빠와 함께 보냈던 즐거운(?) 시간을 기억하겠죠.

AD

AD

AD

인기기사

  1. 1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2. 2 '뉴욕타임스'가 소개한 농담, 김건희 여사 뼈 때리다
  3. 3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4. 4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5. 5 "'맘껏 풍자하라, 당신들 권리'... 윤 대통령 SNL 200만 영상은 뭔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