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듣기

[오마이포토]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등록 2019.12.31 13:17수정 2019.12.31 13:17
2
원고료로 응원
a

[오마이포토]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 남소연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a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a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a

'촛불 심판' 내건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인재영입위원회 임명장 수여식에 참석하고 있다. 한국당은 공수처법이 통과된 다음날인 이날 촛불과 함께 '역사와 국민이 흘린 피눈물, 이제는 심판입니다'라고 적은 펼침막을 내걸었다. ⓒ 남소연

#황교안 #자유한국당 #촛불 #심판
댓글2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오마이뉴스 사진부 기자입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일본 언론의 충격적 보도...윤 대통령님, 설마 이거 사실입니까
  2. 2 '뉴욕타임스'가 소개한 농담, 김건희 여사 뼈 때리다
  3. 3 "그날, '윤석열 만세' 보냈고 바로 답장이 왔다, '이정섭 만세'"
  4. 4 버려진 옷 먹는 소의 모습... 더 불편하고 충격적인 사실
  5. 5 "'맘껏 풍자하라, 당신들 권리'... 윤 대통령 SNL 200만 영상은 뭔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