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금숙 "'고향 갈래 개성 갈래' 물어보면 개성갈 것 같아요"

[오마이TV-개성공업지구지원재단 6.15 특별기획] '다시 가고 싶은 개성공단'

등록 2021.06.17 11:53수정 2021.06.17 18:36
0
원고료로 응원

[오마이TV] 김금숙 "'고향 갈래 개성 갈래' 물어보면 개성갈 것 같아요" ⓒ 김윤상


"저는 진주가 고향이고 한 30년을 가까이 살았는데 '진주 갈래 개성 갈래' 물어보면 개성갈 것 같아요. (개성이) 고향 맞아요."

개성공단 120여개 회사에 초코파이, 라면 등 '노동보호물자' 납품하는 일을 하다가 회사를 옮겨 식당 관리 업무를 맡았던 준영알엔디 김금숙 차장은 개성을 고향이라고 말했습니다.

2009년부터 2016년 2월, '박근혜 정부'가 개성공단을 전면 중단할 때까지 개성공단에서 근무했던 김 차장은 "개성공단이 시골 동네처럼 참 편하고 좋았다"며 공단이 재개되면 다시 가고 싶다고 강조했는데요.

김 차장이 그리워하는 사람들과 개성공단의 모습은 어떤 모습일까요. 영상을 통해 직접 확인해보시죠.
#개성공단 #재개 #남북평화 #김금숙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안녕하세요~ '오마이TV의 산증인' 김윤상입니다~

AD

AD

AD

인기기사

  1. 1 퇴직한 제가 실천한 '저속노화' 방법, 이것이었습니다
  2. 2 선거하느라 나라 거덜 낼 판... 보수언론도 윤 대통령에 경악
  3. 3 맥아더가 월미도에서 저지른 과오... 그는 영웅이 될 수 없다
  4. 4 군사보호구역 해제 파동, 참 큰일 낼 대통령이다
  5. 5 "일본은 지상낙원"... 유명 소설가의 거침없던 친일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