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장 가상세계' 체험할 한국문화 콘텐츠 찾습니다

문체부-문화정보원, 9월 17일까지 ‘한국문화 체험 메타버스 콘텐츠’... 10개 수상작 선정

등록 2021.07.12 09:41수정 2021.07.12 09:41
0
원고료로 응원
a

‘제1회 한국문화 체험 메타버스 콘텐츠 공모전’ 포스터 ⓒ 문체부

 
전 세계의 10대와 20대들 사이에서는 '제페토'와 '로블록스' 등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Metaverse)의 초기형태 인터넷 체제(플랫폼)의 활용도가 높아지고 있다. 향후 문화 여가는 물론 업무, 경제활동 등 활용 영역이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이에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정보원은 세계인이 우리나라 문화를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에서 체험할 수 있는 콘텐츠와 아이디어를 도출하기 위해 7월 12일부터 9월 17일까지 '제1회 한국문화 체험 메타버스 콘텐츠 공모전'을 개최한다.


확장 가상세계는 분신과도 같은 가상 인물(아바타)을 통해 일상생활과 경제활동 등을 할 수 있는, 현실 세계를 대체하거나 보완한 공간으로 향후 기존 인터넷을 보완하거나 대체할 것으로 예상된다.

따라서 문체부는 "문화예술, 대중문화, 게임, 콘텐츠, 스포츠, 관광, 종교활동 등 국민의 문화 여가 전반에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가 활용될 것을 예상해 관련 산업을 육성하고 새로운 형태의 일자리 확충을 도모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문체부는 그 일환으로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인 것'이라는 판단 아래 이번 공모전을 통해 한국문화를 알리고 경험할 수 있는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 콘텐츠 시제품과 아이디어를 찾고, 일부 수상작에 대해서는 사업화와 상담(컨설팅)을 지원한다.

대한민국 국적이 있는 국민은 누구나 7월 12일부터 9월 17일까지 공모에 참여할 수 있다.

문화예술, 대중문화, 스포츠, 관광, 게임, 종교활동 등 국민의 여가활동에 해당하는 단일 또는 복합적인 분야를 선택한 후 신청서와 자유 양식의 기획서, 시제품 등 추가 설명자료를 공모전 누리집(https://www.culture.go.kr/metacontest)에 제출하면 된다.


문체부는 공모 작품 중 심사를 거쳐 최종 10개 수상작을 선정해 문체부 장관상을 비롯한 상장과 상금 총 1,200만 원을 수여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확장 가상세계(메타버스)는 세계시장으로 바로 연결되는 공간이며, 또한 전 세계인이 공감할 수 있는 한국문화 체험 콘텐츠를 통해 더욱 확대하고 새로운 형태의 일자리도 마련할 수 있는 공간"이라며, "가장 한국적인 콘텐츠와 이야기(스토리텔링)에 많은 국민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확장 가상세계 #메타버스 #공모 #문체부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환경과 사람에 관심이 많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AD

AD

AD

인기기사

  1. 1 한국 떠나는 과학자의 탄식 "늦었어요, 망했습니다"
  2. 2 조국혁신당 2호 영입인재, 구글 출신 이해민
  3. 3 더 과감해진 'SNL 코리아'의 '입틀막' 패러디... 누리꾼 "환영"
  4. 4 "대학은 가는데, 문제는..." 현직교사가 본 '가난한 아이들'
  5. 5 윤 대통령, 반도체산업 죽일 건가? 외국 보고서에 담긴 진실
연도별 콘텐츠 보기